쟁쟁한 작가들이 참여하는 롤플레잉 픽션 '레드 드래곤' 기획 발표

(그림 출처: 2ch)

http://www.youtube.com/watch?v=M3u54joR5lw
(이번 '레드 드래곤' 프로젝트 홍보 영상인 듯)

'나스 키노코'씨와 '나리타 료고'씨가 예고했던 '페이트 제로' 애니메이션 광고에서의 발표란
정말 예상하지 못한 내용이었던 것 같습니다. 그 유명한 TRPG 리플레이 소설 '로도스도 전기'
를 탄생시킨 '그룹 SNE' 출신의 작가 '산다 마코토'씨가 '픽션 마스터'를 담당하는 RPF (롤플
레잉 픽션) '레드 드래곤'이라는 작품이 나오는 듯 싶습니다.

아시는 분들은 다들 아시겠습니다만, TRPG 게임이란 플레이어들이 한명씩 캐릭터의 역할을
맡아 정해진 규칙(룰북)을 따라 즐기는 놀이로, 승패를 떠나 서로 협력하여 재미있는 이야기
를 만들면서 노는 것을 목적으로 하고 있는 게임이죠. 그리고 그 게임에서 벌어진 일들을 정
리하여 소설로 묶은 걸 흔히 'TRPG 게임 리플레이 소설'이라고 합니다.

이번 '레드 드래곤' 프로젝트도 기본적으로는 TRPG 리플레이 작품을 만들겠다는 의도 같은
데, 굳이 RPF (롤플레잉 픽션)이라는 용어를 사용한 것을 보면 기존의 TRPG 작품과는 다른
무언가를 추구하겠다는 의도로 보입니다.

(출처: http://twitter.com/#!/makoto_sanda/status/145527112504315906)

실제로 '산다 마코토'씨의 트위터를 보면, 기존의 TRPG 작품과는 다른 걸 해보겠다는 포부
가 엿보이는데요. 각각 한명의 캐릭터를 맡아서 이야기를 꾸미게 되는 참가자들의 면면 또한
대단해서, '우로부치 겐'씨, '나스 키노코'씨, '코교쿠 이즈키'씨, '시마드릴'씨, '나리타 료고'
씨 등 5명의 작가분께서 참가하실 듯. 위쪽에 각 작가분께서 담당하실 등장 인물들의 삽화도
있습니다만, 어째 우로부치 겐씨께서 맡으시는 캐릭터는 무지 잔혹할 것 같은 느낌도... (엥?)

규칙 (룰 시스템) 설정은 TRPG 전문가인 '미와 키요무네'씨와 '코다치 우쿄'씨가 맡아서 오직
이번 프로젝트만을 위한 새로운 룰을 만들어내신다고 합니다. 음악 담당도 따로 있는데, '사키
모토 히토시'씨께서 담당하실 듯.

2012년 1월 하순부터 출판사 '세이카이샤'(성해사)가 운영하는 소설 만화 웹사이트 '최전선'을
통해, 5명의 쟁쟁한 작가분들이 엮어나가는 이 롤플레잉 픽션의 '세션 리플레이'가 연재된다고
하니 기대가 큽니다. 엄청난 인재들이 모인 만큼, 지금까지의 TRPG와는 다른 무언가가 나와주
기를 기대해 보겠습니다.

http://sai-zen-sen.jp/special/reddragon/

참고로, 특설 사이트 링크는 위와 같다고 합니다.

핑백

덧글

  • 우지코스 2011/12/11 01:48 # 답글

    피스피로 나오는걸까요? 아님 피씨판? 그것도 아님 플투나 풀삼?? 으음, 나온다면 질러보곤 싶지만 한국땅에서 쉬 구할수가 있을려나요?ㅠ/ㅠ
  • 고독한별 2011/12/11 02:24 #

    게임도 나중에 나오려면 나올 수 있겠지만, 일단은 판타지 소설이 나온다는
    얘기 같습니다.
  • TYPESUN 2011/12/11 01:56 # 답글

    작가는 쟁쟁한데 모에는 별로없군(야)
  • longshot 2011/12/11 12:28 #

    로리에 고양이귀에 방어력이 높은 복장까지 좋은 모에 아닙니까!(퍽!)
  • TYPESUN 2011/12/12 01:59 #

    이왕할거 할렘구도로(퍽!)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11701956
12609
35581592

놀이터 안내판

본 블로그는 완전히 비영리 목적으로 운영되며, 홍보성 게시물은 영리나 비영리를 불문하고 즉시 삭제됩니다. 본 블로그에서 개인적 감상 및 리뷰 작성을 위해 인용된 글이나 이미지 등의 저작권은 모두 원저작자에게 속해 있습니다. 그 인용을 통해 어떤 경제적 이익도 추구하지 않을 것이며 요청이 있을 시 즉각 삭제합니다. 본 블로그의 게시물 중에서 독자적으로 창작한 내용들은 출처를 밝히시고 문맥 등을 마음대로 바꾸지 않는 한, 전부 또는 일부를 자유롭게 인용하셔도 좋습니다. 특히 텍스트를 그대로 복사해 가실 경우에는 출처로 링크를 꼭 명시해 주시기 바랍니다. 물론 2ch에서 가져온 사진이나 그림등은 저에게 아무런 권리가 없기 때문에 자유롭게 퍼가셔도 이의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