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여름에서 기다리고 있어'의 우온 타라쿠씨 인터뷰 중에서

(사진 출처: 2ch)

1월 신작 애니메이션 '그 여름에서 기다리고 있어'의 캐릭터 디자인 원안을 맡으신 '우온
타라쿠'씨의 인터뷰 기사중 일부가 화제더군요. 남주인공 '카이토'의 캐릭터 디자인에 대
해서, 각본을 맡은 '쿠로다 요스케'씨는 '안경을 쓴 소년'으로 해달라는 주문을 했고 감독
은 '여성들도 좋아할 수 있는 캐릭터'라고 부탁했답니다. 거기에다 우온 타라쿠씨 자신의
'할 때는 할 것 같은 캐릭터'라는 요소를 집어넣어서 탄생한 게, 바로 이 작품의 주인공인
'카이토'라는 캐릭터라는 얘기죠.

즉, 당초 계획대로라면 남주인공 카이토는 '할 때는 할 것 같은 믿음직스러운 면이 있으며
여성들도 좋아할 수 있는' 안경 소년 캐릭터가 되어야 할텐데요. 과연 그런 모습이 본편을
통해서 얼마나 잘 부각될지 기대해 보겠습니다. (헐헐)

PS) 그나저나 '오네가이 티쳐'의 '모리노 이치고'를 꼭 닮은 '야마노 레몬'에 대한 설명이
재미있군요. '누군가의 자손이나 후예 같은 느낌' '내가 디자인하기 이전부터 이미 그 모습
이었을 것이다'라니... 역시나 작정하고 그렇게 외모와 성격, 성우를 정한 것일까요? (덜덜)

덧글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1731581
8679
35752705

놀이터 안내판

본 블로그는 완전히 비영리 목적으로 운영되며, 홍보성 게시물은 영리나 비영리를 불문하고 즉시 삭제됩니다. 본 블로그에서 개인적 감상 및 리뷰 작성을 위해 인용된 글이나 이미지 등의 저작권은 모두 원저작자에게 속해 있습니다. 그 인용을 통해 어떤 경제적 이익도 추구하지 않을 것이며 요청이 있을 시 즉각 삭제합니다. 본 블로그의 게시물 중에서 독자적으로 창작한 내용들은 출처를 밝히시고 문맥 등을 마음대로 바꾸지 않는 한, 전부 또는 일부를 자유롭게 인용하셔도 좋습니다. 특히 텍스트를 그대로 복사해 가실 경우에는 출처로 링크를 꼭 명시해 주시기 바랍니다. 물론 2ch에서 가져온 사진이나 그림등은 저에게 아무런 권리가 없기 때문에 자유롭게 퍼가셔도 이의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