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우 이토 카나에씨, 의자 위에 올라서서 신장 200cm의 세계를 체험?

(사진 출처: http://maejo.seesaa.net/article/250705003.html)

성우 '이노우에 마리나'씨와 '이토 카나에'씨가 진행하는 라디오 프로그램 (神戸前向女学院)
의 200회 방송 관련 사진이 방송 제작진 블로그에 몇장 올라온 모양입니다. 그중에서도 '200'
이라는 숫자의 의미를 살려서, 성우 '이토 카나에'씨 (프로필상 신장 147cm)가 의자 위에 올
라서서 신장 200cm의 세계(?)를 체험해 보는 모습을 찍은 사진이 화제가 되고 있던데요. 옆
에 계신 남자분의 방송 디렉터분이라고 합니다.

정확히 200cm인지는 잘 모르겠지만, 의자에 올라서서 겨우 남자분과 비슷한 키가 된 모습을
보니, 오히려 이토 카나에씨의 키가 얼마나 작은지 새삼 실감이 가는군요. 정말 귀엽습니다.
(후덜덜덜)

덧글

  • 우유mine 2012/02/08 05:50 # 삭제 답글

    옆사람의 세배 적다.
  • alberre 2012/02/08 06:47 # 답글

    하지만 유우키 아오이는 더작죠
  • hitiet2 2012/02/08 12:39 #

    토요사키 아키씨, 보고 계신가요??ㅋ
  • hitiet2 2012/02/08 13:18 #

    (근데 키가 너무 크면 그건 그것대로 외로울 것 같다는.. ㅠㅠ)
  • 에스테 2012/02/08 09:40 # 답글

    으헠 귀요미
  • 제이크 2012/02/08 11:32 # 삭제 답글

    이토 카나에, 타케타츠 아야나, 유우키 아오이, 그 외에 다른 2명 여자 성우까지 합치면 훌륭한 합법로리 전대 완성이라는데
  • alberre 2012/02/08 13:07 #

    추가로 시무라 유우미、오오가메 아스타 추가연
  • hitiet2 2012/02/08 13:36 #

    오오가메 아스카 아닌가요?ㅎ
  • arben 2012/02/08 22:38 # 삭제

    치비 나나라는 별명의 미즈키 나나도 여기서는 거인이군요.
    이런거 알기전에는 사이가 미즈키나 키쿠코 여사 같은 분만 보다보니 별로 느끼지 못했는데 이분들이 상위 1%일 줄은 몰랐군요.
  • 존다리안 2012/02/08 13:08 # 답글

    이토 카나에씨 키와 오하나 키가 같다는 이야기가 있던가 그렇던데....
    (그럼 아무는?)
  • 나이트오브블루 2012/02/08 13:12 #

    아무는 151cm라는 설정으로 안의 사람보다 큽니다...
  • 존다리안 2012/02/08 13:14 #

    아무는 초딩 여학생 치고는 키가 크군요
  • 草摩きょう 2012/02/08 21:06 # 삭제

    히나모리 아무는 공식설정으로 156cm라고합니다. 초등학생인데 제법크죠....
  • arben 2012/02/08 22:31 # 삭제

    다이아보다는 크니까 괜찮아요.
  • 이니스킬린 2012/02/08 20:15 # 답글

    공기가 다르죠 ㅋㅋㅋ
  • hitiet2 2012/02/08 22:47 #

    고산병에 걸릴 수도 있습니다....(퍽!콰직!!우드득!!!)
  • 세나 2012/02/20 21:22 # 삭제 답글

    음 카네다 토모코가 생각나네요..

    최강동안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12961572
9451
35528133

놀이터 안내판

본 블로그는 완전히 비영리 목적으로 운영되며, 홍보성 게시물은 영리나 비영리를 불문하고 즉시 삭제됩니다. 본 블로그에서 개인적 감상 및 리뷰 작성을 위해 인용된 글이나 이미지 등의 저작권은 모두 원저작자에게 속해 있습니다. 그 인용을 통해 어떤 경제적 이익도 추구하지 않을 것이며 요청이 있을 시 즉각 삭제합니다. 본 블로그의 게시물 중에서 독자적으로 창작한 내용들은 출처를 밝히시고 문맥 등을 마음대로 바꾸지 않는 한, 전부 또는 일부를 자유롭게 인용하셔도 좋습니다. 특히 텍스트를 그대로 복사해 가실 경우에는 출처로 링크를 꼭 명시해 주시기 바랍니다. 물론 2ch에서 가져온 사진이나 그림등은 저에게 아무런 권리가 없기 때문에 자유롭게 퍼가셔도 이의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