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떤 과학의 초전자포 2기 '어떤 과학의 초전자포S'가 발표된 무대 행사 리포트

(사진 출처: http://news.dengeki.com/elem/000/000/549/549761/)

전격 20주년 기념 축제의 무대 행사 가운데 하나로 개최된 극장판 '어떤 마술의 금서목록'
스페셜 무대 행사 리포트가 전격 온라인에 올라왔더군요. 성우 아베 아츠시, 이구치 유카,
사토 리나, 아라이 사토미, 미사와 사치카씨 등이 출연했다고 하며, 사회 및 진행은 '나카
야마 노부히로' 프로듀서가 맡았답니다.

행사에서는 성우 이구치 유카씨가 '인덱스의 출연 기회가 얼마나 있는지'를 신경쓰는 발언
을 하기도 했다고 하며, 깜짝 게스트로 성우 토요사키 아키 및 이토 카나에씨가 등장하면서
큰 환호성이 오르기도 했답니다. 이토 카나에씨가 '사텐 루이코가 이번 극장판에 출연할 수
있을까'하고 불안해 하자, 나카야마 프로듀서가 '극장판은 축제이니까 분위기가 살 수 있도
록 이것저것 생각하고 있다'는 말로 이토 카나에씨를 달래주었다고 합니다.

http://kana2542.jugem.jp/?eid=1227

오호라, 그래서 이토 카나에씨가 저런 위로를 받고 '사텐 루이코가 극장판에 출연할 수 있을
것 같다'는 내용의 글을 블로그에 올리면서 기뻐한 거로군요. 설마... 그냥 살짝 스쳐 지나가
는 정도의 역할로 대사는 호흡 한마디 정도라거나... 하지는 않겠죠? OTL

출연 기회 얘기가 나왔으니 말인데, 무대 위에서 성우분들이 게임판 더빙에 참가한 이야기를
하던 도중에, 이구치 유카씨가 아직 더빙에 참여하지 못했다고 외로워하자, 아베 아츠시씨와
사토 리나씨가 위로해주기도 했답니다.

그리고 무대 행사가 거의 끝날 무렵, 기습적으로 장내가 어두워지더니 '어떤 과학의 초전자포'
2기인 '어떤 과학의 초전자포S'의 제작이 발표되어 엄청난 환호성이 터져나왔다고 하는데요.
이토 카나에씨는 이번에도 '우이하루'의 스커트를 들출 것을 손님들에게 맹세하여 웃음을 자아
내기도 했다는군요. 마지막에는 아라이 사토미씨의 요망에 따라 모두가 함께 '저지멘트입니다!'
를 외치면서 끝났다네요. 재미있는 이벤트였던 것 같습니다.

덧글

  • Merkyzedek 2012/10/22 19:06 # 답글

    양작을 볼 수 있는 기회가 늘어난다는 것은 좋은 것입니다.
  • 킬러 퀸 2012/10/22 19:30 # 답글

    대체 캐릭터가 얼마나 등장안하면 성우까지 그걸 걱정하는거냐..
  • 최단거리 2012/10/22 19:35 # 삭제

    유카치도 잉덱스를 알고 있다니..ㅠㅠ 더 슬픈 것은 최근 소설에는 아예 이름조차 한번 안 나오죠. 인덱스파인 번역자도 몇번이나 언급...
  • 최단거리 2012/10/22 19:30 # 삭제 답글

    나카야마 프로듀서가 설마 어린이(?)의 꿈을 짓밟지는 않겠지요. 울 카나에짱이 얼마나 감사하고 기뻐했는데.

    쿠로코의 쟛~지멘토데스노!는 역시 초전자포의 트레이드 마크군요. 초전자포 라디오에서 토요사키짱이 계속 흉내내서 배꼽잡았었죠.
  • 2012/10/22 19:50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12/10/22 21:17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루츠카 2012/10/22 20:24 # 삭제 답글

    초전자포도 좋지만

    어마금 3기가 더 좋음!
  • 제이크 2012/10/22 21:18 # 삭제 답글

    제발 좀 1기 때처럼 용두사미격으로 끝내지 좀 마.
  • 이니스킬린 2012/10/22 21:54 # 답글

    우와...행사장 분위기 끝내줬겠네요;;
  • 고독사랑 2012/10/22 23:47 # 삭제 답글

    뭐 내년 10월에 나오겠지,,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15141569
9451
35529920

놀이터 안내판

본 블로그는 완전히 비영리 목적으로 운영되며, 홍보성 게시물은 영리나 비영리를 불문하고 즉시 삭제됩니다. 본 블로그에서 개인적 감상 및 리뷰 작성을 위해 인용된 글이나 이미지 등의 저작권은 모두 원저작자에게 속해 있습니다. 그 인용을 통해 어떤 경제적 이익도 추구하지 않을 것이며 요청이 있을 시 즉각 삭제합니다. 본 블로그의 게시물 중에서 독자적으로 창작한 내용들은 출처를 밝히시고 문맥 등을 마음대로 바꾸지 않는 한, 전부 또는 일부를 자유롭게 인용하셔도 좋습니다. 특히 텍스트를 그대로 복사해 가실 경우에는 출처로 링크를 꼭 명시해 주시기 바랍니다. 물론 2ch에서 가져온 사진이나 그림등은 저에게 아무런 권리가 없기 때문에 자유롭게 퍼가셔도 이의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