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법소녀 마도카 마기카의 각본가 '우로부치 겐'씨 관련 인터뷰 중에서

감독은 엔딩에 납득하고 있지 않다, 우로부치 겐이 말하는 마도카 마기카의 미래 (사이조)

일간 사이조에서 '마법소녀 마도카 마기카'의 각본가로 이름을 크게 떨친 '우로부치 겐'씨
의 장문 인터뷰 기사를 게재한 모양입니다. 인터뷰 기사가 너무 길어서 일일이 다 소개할
수는 없습니다만, 대충 몇가지 눈에 띄는 부분을 요약하면 이렇습니다.

1. TV 방송 때에는 시청자의 얼굴을 직접 보기 어려웠는데, 이번 극장판은 영화관에 가면
관람객들의 얼굴을 직접 볼 수 있기 때문에 몹시 기뻤고, 마도카 마기카의 인기에 놀랐다.

2. 극장판에서는 다시 그린 배경, 새로운 음향 연출, 추가된 변신씬 등이 인상적이었다. 특
히나 두번 변신하는 마미는 똑같은 변신씬을 그냥 반복 사용하지 않고 각각 다시 그리는 등
대접이 좋아서 인상적이었다.

3. 극장판 제작시 TV판의 각본을 재구성하면 어떨까 하는 이야기도 있었으나, 역시 이야기
의 진행상 TV판으로부터 구성을 바꿀 수 없었다. 오프닝의 삽입이나 호무라의 회상도 움직
일 수 없는 것이었다.

4. 마도카 마기카는 '마법소녀물'로서 '기원'(소원)이라는 소재를 의식하면서 만들었다. 소녀
의 기원을 딱 잘라 거절하고 단지 운명이 매정하게 굴러가기만 하던 세계가, 소녀들의 기원을
긍정하고 온당한 것으로 받아들이는 쪽으로 변화하는 얘기를 그리고 싶다고 생각했다. 즉, 마
도카 마기카는 마법소녀라는 장르를 전적으로 긍정하는 작품으로 하고 싶었던 것이다.

5. 극장판 신작은 스핀오프 작품들과는 별로 관련이 없다. 스핀오프 작품에는 거의 개입하지
않고 있으며 설정상 모순이 있을 때 가끔 지적할 뿐이다. 마도카 마기카를 자신이 혼자 독점
하고 있으면, 그건 그냥 단순한 '작품'으로서 인세를 받을 수 있는 물건일 뿐이다. '작품'이란
다양한 사람이 계속 이야기를 만들면서 점점 '전설'이 되는 법이며, 그것이 이야기로서 건전한
진화라고 생각한다.

6. 자신을 둘러싼 상황에 변화는 있었지만, 스타덤에 올랐다고는 생각하지 않는다.

7. 아무래도 현대를 사는 사람으로써 무의식중에 세태의 영향을 받고 있을지는 모르겠지만,
새삼스럽게 그런 걸 의식하면서 작품을 쓰지는 않는다.

8. TV 방영이 끝날 무렵부터 완전 신작 극장판에 대한 얘기가 나오고 있었다. 하지만 자기
나름대로는 완결된 작품이었으므로, 또 어떤 이야기를 만들면 좋을지 '입구'가 보일 때까지
는 상당히 고생했다. 이번 신작은 TV판 각본을 다 쓴 다음에 덧붙여진 연출이나 미술 등 추
가 설정을 발판으로 하지 않았다면 도저히 태어날 수 없는 스토리였다.

9. 완전 신작 극장판에 대해 현재 말할 수 있는 것은 이미 공개된 예고편 영상이 전부다.

10. 다만, 이번 완전 신작 극장판이 만들어진 중요한 계기로서, TV판의 엔딩에 대해 자신과
신보 감독의 해석 차이가 있었다는 점은 말할 수 있다. 자신은 TV판 엔딩을 '해피 엔딩'이라
고 생각했지만, 신보 감독은 반드시 그렇지만은 않다고 보았던 것 같다. 그 얘기를 듣고 처음
으로 의식의 변환이 생기고 신작을 만들어낼 수 있었다.

11. 완전 신작 극장판 다음에도 TV 시리즈를 하고 싶긴 하지만, 아직 구체적으로 이야기가
나온 것은 전혀 없다.

12. 다양한 크리에이터들이 만들어가는 스핀오프를 통해 마도카 마기카의 세계관이 지닌
가능성이 입증되고 있으므로, 그 가능성의 싹을 잘라버리지 않고, 작품에 있어 제일 좋은
미래가 무엇인지 생각해 나가고 싶다.

https://twitter.com/Butch_Gen/statuses/264997072967720960

재미있는 인터뷰 기사 같습니다만, 우로부치 겐씨 본인은 이 기사에 대해 의문을 제기한
모양입니다. 왜냐하면 TV판 엔딩에 대해 신보 감독과 우로부치 겐씨 사이에 해석의 차이
가 있었다는 내용을 두고, 기자가 아예 기사 제목 자체를 '신보 감독은 TV판 엔딩에 납득
하고 있지 않다'는 식으로 붙여 놓았기 때문이죠.

우로부치 겐씨는 이에 대해서 '신보 감독은 반드시 해피 엔딩이라고만 해석하고 있지는
않은 것 같다'는 말을 '신보 감독은 납득하고 있지 않다'고 고쳐 쓰는 건 아무래도 너무
심하지 않느냐면서 트위터를 통해서 기사에 의문을 제기한 모양입니다. 이건 어째 해피
엔딩이 아니면 전부 납득할 수 없다는 얘기처럼 들린다는 거죠. 역시나 인터뷰 기사는
이런 오해랄까 곡해 같은 게 항상 문제인 것 같습니다.

그나저나 어쨌거나 내년에 나올 마도카 마기카 완전 신작 극장판은 역시나 '원환의 섭리'
가 반드시 '해피 엔딩'은 아니며, 거기에도 무언가 문제가 있다는 점이 핵심 포인트인 것
같습니다. 우로부치 겐씨는 '원환의 섭리'라는 '기원'을 세계가 받아들인 것을 해피 엔딩
으로 여기고, 그것으로 자기 안에서는 이야기를 완결지을 생각이었는데, 신보 감독이 '꼭
그걸 해피 엔딩으로만 볼 수는 없지 않을까'라고 의문을 제기하는 바람에 새로운 이야기
거리를 찾아내신 모양입니다. 과연 어떤 내용이 나올지 점점 더 기대가 되네요. (그리고
좀 무섭기도 합니다. OTL)

덧글

  • 가이아드 2012/11/05 20:15 # 답글

    결국 마마마 반역의 극장판이 어떻게 나올지 기대감만 가중시킬뿐이지요 ㅜㅜ 제발 기대감을 초월하길 바라는바
  • 000o 2012/11/05 20:22 # 답글

    사야의 노래의 해피엔딩(?)처럼 되는 것가?? 주인공과 히로인들에게는 해피엔딩이지만....인류에게는 배드엔딩....ㅠㅠ
  • 잉베 2012/11/05 20:23 # 답글

    불안반기대반
  • 리카아메 2012/11/05 20:25 # 답글

    이 양반이 생각하는건 대단히 괜찮은 사람이군요.. 점점 맘에 듭니다.
  • 킬러 퀸 2012/11/05 20:38 # 답글

    얼굴을 직접 볼수 있어서 기뻤다고? 그 말 설마 내가 생각하는 그런 뜻은 아니겠지..?
  • Hineo 2012/11/05 20:39 # 답글

    그럼 신작 극장판도 또 해피 엔딩(...)
  • 잠본이 2012/11/05 20:46 # 답글

    하여튼 언론사의 제목 낚시는 여기나 저기나...
  • 히카 2012/11/05 20:47 # 답글

    어떻게 굴러갈려나...
  • Nine One 2012/11/05 22:11 # 답글

    그냥다 소멸시키는게 이 사람이 원하는 끝일 듯, 다만 소멸 할 때는 이유를 가지고 소멸하는 방식, 즉 죄악에 걸맞는 죽음을 각자에게 부여하는 방식일지도,.
  • 로스트 2012/11/05 22:26 # 삭제 답글

    저는 우로부치 겐의 말에 거짓말이 많이 내제되어있다는 느낌 말고는 들지 않네요..............

    blood의 쇼크 이후로 그의 말이 완전히 거짓말로 밖에 느껴지지 않습니다.........................
  • GG 2012/11/06 01:30 # 삭제

    오타쿠 문화에 대해서 긍정적으로 평가하고 좋은 방향으로 나아가길 바라고 있고, 자신의 위치에 대해서 굉장히 낮은 자세로 임하는 등(한 예로, 각본가는 스테프에게 영감을 주는 역할일 뿐이라고 말 했는데... 원래 영감을 주는건 감독이 하는거죠) 자신이 참여한 작품에 관련해서 훼이크 치는건 있어도 우로부치 겐이라는 사람 자체는 된 사람입니다.
    그 훼이크 치는것도 사람들이 자신의 성향을 너무 잘 알고 있으니까 작품의 재미가 반감될까봐 치는거고요(물론 사람들은 어떤식으로 이야기가 진행될지 상상도 못하지만)
  • 2012/11/05 22:48 # 삭제 답글

    우로부치 기준으로는 해피엔딩일지도...
  • 으하하 2012/11/05 23:35 # 삭제 답글

    이 양반 취향 대로라면 호무라는 한참을 더 구르다가 모든 일이 수포로 돌아가는 마지막 비통속에서 절망과 고뇌하다가 결국엔 죽어버리는 엔딩이겠군요.
    있을 리는 없겠지만 마도카가 초반에는 마법소녀들의 구원의 상징인 여신이었다가 나중에 일이 잘못 되어서 결국엔 마녀의 상징인 만악의 신이자 악의 개념으로 변한다던가.
    세상은 여전히 악으로 가득하며 호무라는 이상을 이루는데 실패하며 죽음.
    혹은 마도카의 개념을 파괴하고 동반 자살
    이라는 제 쓸데없는 망상이었습니다
  • 페니 2012/12/05 15:05 # 삭제 답글

    만약 으하하 님의 말 대로라면,
    그건 어떤 의미로 대박일 듯 하네요
    그렇게 된다면 정말 절망적이 되어버릴듯 합니다...;
  • 부치부치 2013/04/15 14:22 # 삭제 답글

    우로부치는 과거사나 인터뷰에서 하는 이야기를 듣자면 확실히 호감가는 캐릭터성을 가진 인물입니다.
    누구나 그렇듯이 그의 본심이 어떤진 알 수 없지만요.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5221340
8868
34892672

놀이터 안내판

본 블로그는 완전히 비영리 목적으로 운영되며, 홍보성 게시물은 영리나 비영리를 불문하고 즉시 삭제됩니다. 본 블로그에서 개인적 감상 및 리뷰 작성을 위해 인용된 글이나 이미지 등의 저작권은 모두 원저작자에게 속해 있습니다. 그 인용을 통해 어떤 경제적 이익도 추구하지 않을 것이며 요청이 있을 시 즉각 삭제합니다. 본 블로그의 게시물 중에서 독자적으로 창작한 내용들은 출처를 밝히시고 문맥 등을 마음대로 바꾸지 않는 한, 전부 또는 일부를 자유롭게 인용하셔도 좋습니다. 특히 텍스트를 그대로 복사해 가실 경우에는 출처로 링크를 꼭 명시해 주시기 바랍니다. 물론 2ch에서 가져온 사진이나 그림등은 저에게 아무런 권리가 없기 때문에 자유롭게 퍼가셔도 이의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