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즈 & 판처' 9화를 바탕으로 만들어진 움짤 몇가지

(그림 출처: 2ch)

'걸즈 & 판처' 애니메이션 제 9화를 바탕으로 만들어진 움짤들인데요. 그중에서도 위쪽에
보시는 것처럼, 프라우다 팀의 '코사크 댄스'와 오오아라이 팀의 '아귀 춤'을 비교한 움짤
이 화제더라고요. 어느 쪽이 더 마음에 드느냐는 건데요. 둘다 나름대로 임팩트가 강렬한
것 같습니다. (덜덜)

(그림 출처: 2ch)

한편, 89식 중전차 갑형을 타고 멋진 회피 기동을 선보인 배구부를 칭찬하는 의미에서 위
와 같은 움짤도 올라왔더군요. 물론 얘네들한테 좀더 좋은 전차를 줬더라면 어땠을까 하는
안타까움의 목소리도 계속되고 있었습니다. 움짤을 보니까, 완전히 눈밭 위를 헤엄치듯이
질주하네요.

(그림 출처: 2ch)

또한 유카리의 이 멋진 액션도 화제던데요. 여러가지 합성의 소재로 쓰일 것 같다는 얘기
도 나왔습니다. 과연 어떤 합성 그림이 나오려나요? (쿨럭)

(사진 출처: 2ch)

마지막으로, 작중에서 카츄샤가 올라타고 있던 건 'RF-8 Gaz-98'라는 스노우 모빌이라고
합니다. 위와 같은 실제 사진도 올라왔더라고요.

그외 유카리와 에르빈이 부르고 있던 건 옛날 일본군의 군가인 '눈의 진군'이라는 설명,
위쪽에서 소개한 코사크 댄스 장면에서 흘러나온 신나는 BGM은 러시아의 민요 가운데
하나라는 설명, KV-2를 '기간트'라고 부르는 장면이 있었는데 실제로 전쟁중에 독일군
이 KV-2를 그렇게 불렀다는 설명도 나왔습니다. 일웹에서도 밀리터리 매니아들이 정말
설명하느라고 바쁘더라고요. (헐헐)

덧글

  • 아이지스 2012/12/11 12:08 # 답글

    카츄사에 이어 Полюшко-поле 까지 나오다니!
  • 엑스트라 2012/12/11 12:13 # 답글

    울트라 해피 학생회장은 스트라이크 위치즈의 주인공, 프리큐어 출신답게 두대를 격파할 실력을 보여준것도 인상적이었죠
  • wasp 2012/12/11 12:43 # 답글

    KV-2의 월탱유저 별칭은 아마 부왂포였던가요?
  • A M N 연호 2012/12/11 13:29 # 답글

    진짜 학생회장이 괜히 오오아라이 두뇌 2인자가 아니었습니다.
    거기에 거의 올라운더 포지션인듯? 포격, 지식이 너무 조화를 이루면서 2대 격파하고 퇴장... ㅠㅠ
  • gini0723 2012/12/11 17:20 # 답글

    저거 진짜 스노우모빌 있는거였군요 ....
    그리고 저 코사크 덴스하고 아귀춤은 움짤로 나올것 같다는 생각이 들던 ㅋㅋㅋㅋㅋ
    근데 예네들은 저번편에 동계장비 잔뜩 챙겨놓고 안썼다는거 ....
    그리고 회장님은 스트라이크 위치스 때 부터 알아봤음 .... 먼치킨 ....
  • 키쿠치 마코토 2012/12/11 18:06 # 삭제 답글

    움짤이 임팩트가 굉장하군요 ㄷㄷ 그리고 배구부의 회피기동 엄청난데요!?
  • 콜드 2012/12/12 01:10 # 답글

    역시 나왔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개웃겨 ㅋㅋ 2012/12/20 09:00 # 삭제 답글

    저도 89식 갑형을 보고 저런 저질 전차로 어케 사나 했더니 참...
    역시 일본은 전차를 못만들어 ㅋㅋㅋ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10841280
7554
36128998

놀이터 안내판

본 블로그는 완전히 비영리 목적으로 운영되며, 홍보성 게시물은 영리나 비영리를 불문하고 즉시 삭제됩니다. 본 블로그에서 개인적 감상 및 리뷰 작성을 위해 인용된 글이나 이미지 등의 저작권은 모두 원저작자에게 속해 있습니다. 그 인용을 통해 어떤 경제적 이익도 추구하지 않을 것이며 요청이 있을 시 즉각 삭제합니다. 본 블로그의 게시물 중에서 독자적으로 창작한 내용들은 출처를 밝히시고 문맥 등을 마음대로 바꾸지 않는 한, 전부 또는 일부를 자유롭게 인용하셔도 좋습니다. 특히 텍스트를 그대로 복사해 가실 경우에는 출처로 링크를 꼭 명시해 주시기 바랍니다. 물론 2ch에서 가져온 사진이나 그림등은 저에게 아무런 권리가 없기 때문에 자유롭게 퍼가셔도 이의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