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어와라! 냐루코양W 4화, 좀 쉬어가는 에피소드 같기도...?

(그림 출처: 2ch)

기어와라! 냐루코양W 4화, 이번편은 좀 쉬어가는(?) 에피소드인가요? 초반에 타마오가 화장
을 하면서 보여줄 사람도 없는데 하면 뭐하냐고 한탄을 하는 장면이 나오기에 타마오 에피소
드인가 싶었습니다만... 꼭 그런 것만도 아니더군요. 마히로가 100엔샵으로 쇼핑을 가서 세일
하는 포크를 대량 구입하는 걸 보고 냐루코와 쿠우코 등이 새파랗게 질리는 장면이 나오는 등,
타마오 뿐만 아니라 여러 캐릭터들의 무난한 일상 이야기(?)가 펼쳐졌습니다.

(그림 출처: 2ch)

마음씨 착한 타마오는 냐루코가 마히로와의 관계를 진전시키기 위해 이것저것 상담을 하자
친절하게 대답해 줍니다. 하지만 냐루코가 이미 마히로와 입맞춤까지 했다는 사실을 알고는
은근히 충격을 받는 모습도 보여주던데요. 나중에 집으로 돌아와서는 어차피 자기는 냐루코
에게 상대가 안된다고 스스로 평가절하하면서, 마히로를 좋아하는 마음을 억누르고 혼자서
쓸쓸해 하는 불쌍한 모습을 보이기도 합니다. 그런 와중에서도 이스카는 지난번에 몸을 빌린
데 대한 보상을 하려는 듯 타마오의 행복을 위해서 열심히 노력중이던데요. 이스루기도 마찬
가지로 요이치 군에 대한 보상 차원에서 열심히 행복 전파(?)인가 뭔가를 발신합니다만...

(그림 출처: 2ch)

요이치 군은 메이드 아가씨와 깃발이 세워졌는데도 전혀 눈치채지 못하며, 오히려 메이드에게
남자 친구가 있다는 소문만 쫙 퍼지는 바람에, '믿고 있었는데, 속았다!'는 팬들의 분노가 하늘
을 찌르는 난감한 상황이 벌어지기도 합니다. 일웹에서는 '우리들의 모습이 저기 있다'는 자학
성 농담이 나오더군요. OTL

(그림 출처: 2ch)

엔딩에서도 타마오가 참 귀엽게 나오던데요. 일웹에서는 '타마오가 참 귀여웠다' '이번편도 너
무 재미있었다' '과연 이번 시즌 패권 애니메이션은 냐루코다!'라면서 팬들이 변함없이 뜨거운
반응을 보이기도 했습니다. 하지만 일각에서는 '어째 1기만 못한 것 같다' '화제작들 사이에서
존재감이 약한 것 같다'면서 아쉬워하는 의견이 나오기도 했죠. 앞으로의 전개를 지켜보도록
하겠습니다.

(그림 출처: 2ch)

엔딩에 나온 냐루코의 이 장면 귀엽더군요. 일웹에서는 이미 움짤로 만들어졌습니다.

(그림 출처: 2ch)

마히로 어머니의 이 포즈는 '큐어 문라이트' 성우 패러디라는 추측이 있던데, 정말 그런 걸까요?

(그림 출처: 2ch)

이 장면에서 저쪽의 빨간 머리 캐릭터가 사실은 '여장남자'라는 얘기가 있던데, 정말 그런지 어떤
지는 원작을 안봐서 잘 모르겠습니다.

(그림 출처: 2ch)

마지막으로 쿠우코의 티셔츠가 인상적이네요. 일웹에서는 '아이돌마스터 신데렐라 걸즈'의 캐
릭터 상품 티셔츠 가운데 저런 문구가 새겨진 게 있는데, 혹시 그거 패러디가 아니냐는 추측이
나오기도 했습니다.

덧글

  • 아브공군 2013/04/29 15:04 # 답글

    아래서 두 번째 사진의 그 "빨간머리 여장남자"와 그 옆 "푸른머리 메이드"... 아이소라 만타의 "미야마씨 집 벨테인"의 주인공이죠. (1기 1화에서도 나왔었음)
  • 네리아리 2013/04/29 15:06 # 답글

    으앜ㅋㅋㅋㅋㅋ 미야미씨 집의 벨테인ㅋㅋㅋㅋㅋㅋ 나왔구낰ㅋㅋㅋㅋㅋ
  • 존다리안 2013/04/29 15:19 # 답글

    큐어 문라이트보다는 물이나 끼얹고 반성하세요! 하는 게 더 멋졌을지도요.
  • rumic71 2013/04/29 20:40 # 답글

    나오려나 나오려나 했는데 나왔군요 벨테인.
  • 콜드 2013/04/29 22:01 # 답글

    아이고 메이드느님 ㅠㅠ
  • 프혼쨩 2013/04/30 01:55 # 답글

    큐어 문라이트의 아들은 큐어 베리였다는 사실 ㅋㅋ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9321818
11775
35593131

놀이터 안내판

본 블로그는 완전히 비영리 목적으로 운영되며, 홍보성 게시물은 영리나 비영리를 불문하고 즉시 삭제됩니다. 본 블로그에서 개인적 감상 및 리뷰 작성을 위해 인용된 글이나 이미지 등의 저작권은 모두 원저작자에게 속해 있습니다. 그 인용을 통해 어떤 경제적 이익도 추구하지 않을 것이며 요청이 있을 시 즉각 삭제합니다. 본 블로그의 게시물 중에서 독자적으로 창작한 내용들은 출처를 밝히시고 문맥 등을 마음대로 바꾸지 않는 한, 전부 또는 일부를 자유롭게 인용하셔도 좋습니다. 특히 텍스트를 그대로 복사해 가실 경우에는 출처로 링크를 꼭 명시해 주시기 바랍니다. 물론 2ch에서 가져온 사진이나 그림등은 저에게 아무런 권리가 없기 때문에 자유롭게 퍼가셔도 이의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