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계의 저편 작가가 교토 애니메이션 대상 시상식에서 관계자에게 던진 질문

(출처: https://twitter.com/T_nagomu/status/518329214961848322)

'경계의 저편'으로 제 2회 교토 애니메이션 대상 장려상을 수상한 라이트노벨 작가
'토리이 나고무'씨가 자신의 트위터에 올린 글이 뜨거운 화제를 모으고 있더군요.
내용인즉, 시상식에서 '어째서 (스즈미야 하루히의) 엔들리스 에이트는 8주씩이나
방송했던 겁니까'라고 교애니 관계자에게 물었더니, 표정이 위쪽 그림처럼 변하더
랍니다.

그래서 토리이씨는 '이건 인류가 발을 들여놓아서는 안되는 불가침 영역이로구나'
라고 깨달은 모양인데요. 일웹에서는 '용자다! 용자가 있다!' '신인 작가가 그런 질
문을 함부로 했다니 정말 대담하다.' '이런 글을 트위터에 올려도 되는 건가?' 라면
서 혀를 내두르는 의견도 적지 않게 보였습니다. (제가 확인한 시점에서는 6800회
이상 리트윗되었더군요.)

덧글

  • ASDF 2014/10/05 02:06 # 삭제 답글

    그래서 답은 뭡니까 쿄애니
  • 雪歩 2014/10/05 02:09 # 삭제 답글

    쿄애니 : 후유카이데스!
  • 2014/10/05 02:54 # 삭제 답글

    쿄애니 : 경계 2기는 포기한다 이거지-_-?
  • 루다레 2014/10/05 06:44 # 삭제 답글

    정말 한 번쯤 질문하고 싶던 것을 질문하셨네요.
    그나저나 토리이 씨 괜찮을까요....
  • 봉민간인군 2014/10/05 08:52 # 답글

    제목그대로 엔들리스하게 고통받는 그 작품....
  • 가자 2014/10/05 09:00 # 삭제 답글

    난 엔들리스 재밌게 봤는데 ㅠㅠ
    하루히 옷 차이점이라든가...
    8번이나 방송해서 마지막 하루히의 츤데레(나도 끼워줘!!!)가 더욱 맘에 와닿았는데 말이죠.
  • 까막Crow 2014/10/05 13:46 # 삭제

    나중에 한번에 본게 아니고 방영할 당시에 그렇게 즐기면서 보신거면 정말 대단하시네요 ㄷㄷ
    2달동안 거의 눈치채지 못할정도로 세세한 부분만 바꿔가면서 방영한건데
  • ㅇㅇ 2014/10/05 14:00 # 삭제

    작화팀 트레이닝도 아니고, 그 미세한 차잇점 때문에 수억을 날리고 시청자들 어그로만 끌었는데 ㄷㄷㄷ
  • samako 2014/10/05 10:12 # 삭제 답글

    쿄애니에 용자가 나타났다.
  • 2014/10/05 10:28 # 삭제 답글

    저런 민감한 부분을 대놓고 물어보다니 경저 애니는 극장판이 마지막인가 보네 ㄷㄷ;
  • Rohan 2014/10/05 10:55 # 삭제 답글

    엔드리스는 뭔가 다른 방식으로해서 3편정도로 끝냈어야..
  • 천악이 2014/10/05 11:15 # 답글

    터부일텐데...?
  • s 2014/10/05 14:29 # 삭제 답글

    대신해서 물어봐주셔서 고맙네요. 진심 궁금했음... 답은 저 표정이면 충분합니다.
  • Megane 2014/10/05 20:18 # 답글

    용자는 용감히 전사하였다고 합니...ㅠㅜ 으아~
  • 아카미 2014/10/05 21:37 # 삭제 답글

    엔들리스에이트 8허ㅏ덩안 감독이 다 달랐죠. 재밌게 매주 봤던 기억이...
  • Ptree 2014/10/06 00:42 # 삭제 답글

    그래서 답은?!!
  • 아아... 2014/10/06 22:55 # 삭제 답글

    안녕 미즈키양..안녕 미라이양..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6371704
10088
35463901

놀이터 안내판

본 블로그는 완전히 비영리 목적으로 운영되며, 홍보성 게시물은 영리나 비영리를 불문하고 즉시 삭제됩니다. 본 블로그에서 개인적 감상 및 리뷰 작성을 위해 인용된 글이나 이미지 등의 저작권은 모두 원저작자에게 속해 있습니다. 그 인용을 통해 어떤 경제적 이익도 추구하지 않을 것이며 요청이 있을 시 즉각 삭제합니다. 본 블로그의 게시물 중에서 독자적으로 창작한 내용들은 출처를 밝히시고 문맥 등을 마음대로 바꾸지 않는 한, 전부 또는 일부를 자유롭게 인용하셔도 좋습니다. 특히 텍스트를 그대로 복사해 가실 경우에는 출처로 링크를 꼭 명시해 주시기 바랍니다. 물론 2ch에서 가져온 사진이나 그림등은 저에게 아무런 권리가 없기 때문에 자유롭게 퍼가셔도 이의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