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트노벨 '크로니클 레기온 - 군단내습'이 11월 21일에 발매된 모습

(사진 출처: 일본 아키바 블로그)

새로운 라이트노벨 브랜드 '대쉬X 문고' 창간 라인업 가운데 하나인 '크로니클 레기온
- 군단내습'이 11월 21일에 아키하바라의 여러 점포에서 발매되었답니다. 비교 신화학
라이트노벨로 유명한 '캄피오네!'의 작가인 '타케즈키 죠' 선생이 글을 쓰고, 일러스트
는 'BUNBUN'씨가 맡았다고 하는데요. 아키바 블로그에 올라온 서적 정보를 소개하면
다음과 같습니다.

[ 때는 20세기말. 극동의 섬나라 '황국 일본'은 고대 로마 세계로부터 되살아난 영웅 카
이사르에게 공략당해, 이웃나라 '동방 로마 제국'에 의해 사실상 지배되고 있었다. 황국
일본의 황녀 '후지노미야 시오리'는, 일본의 패자가 되려는 야심을 가슴에 품고 드디어
행동을 개시한다. 황녀가 심복 장수로 선택한 인물은 일견 아무런 특이한 점도 없는 고
등학생 타치바나 마사츠구. 하지만 그 또한 과거의 세상으로부터 되살아난 무인. 대영웅
카이사르와 같은 위대한 부활자 '레가투스 레기오니스'였다. ]

권두에는 세력지도, 권말에는 용어 사전도 실려 있다는데요. 설정이 방대한 작품인가 보
군요. '환상과 역사가 크로스하는 패도전기가 개막한다'면서 크게 홍보중인 모양입니다.

일웹에서는 벌써부터 '세계관 설정이 재미있다' '전투 묘사가 최상이다' '캄피오네처럼
뜨거워서 분위기가 살아난다' '과거의 영웅들이 소생해 싸우는 판타지 전기물이라는 점
이 재미있다' '타케즈키 죠씨 답게 깊이 있는 지식이 많다'면서 호평이 자자한 것 같은데
요. 과연 얼마나 인기를 모을지 궁금하네요.

http://dash.shueisha.co.jp/dx/chroniclelegion/

작품 특설 사이트 주소는 위와 같습니다.

http://dash.shueisha.co.jp/bookDetail/index/978-4-08-631005-5

서적 소개 페이지 주소는 위와 같습니다.

덧글

  • 유카링 진짜 천사! 2014/11/22 18:46 # 삭제 답글

    아... 또 다른 분야의 작품을 못쓰셨네요 이분. 본인은 그렇게 쓰고 싶어 하는데 이쪽의 재능이 너무 뛰어나신지라 편집이 놔주질 않아...
  • rumic71 2014/11/22 21:16 # 답글

    일본의 영역이 어디까지인지... 그림을 보니 한반도는 안 건드린 것 같긴 하지만.
  • ㅇㅇ 2014/11/22 21:22 # 삭제 답글

    이 바닥에서 '일본은 힘없는 피지배국' 이라는 어이없는 설정을 은근히 자주 써먹는군요.

    그것도 유색인종은 절대 안나오고 항상 백인한테 지배당함 ㅋㅋㅋ
  • ㅁㄴㅇㄹ 2014/11/22 22:36 # 삭제

    실제로 일본 역사에서 백인중심국가 외엔 타국과의 전쟁에서 패한 기록이 없다고 봐도 되니까요
  • 피코작작좀 2014/11/22 23:44 # 삭제 답글

    피해자 코스프레가 천년만년 가나요 저 나라는-_-
  • ㅇㅅㅇ 2014/11/23 01:15 # 삭제 답글

    한국 유저들 대부분에게 까일 것 같긴해도...
    일러스트 때문에 일단 지르고 보는 유저들 있을것 같네요?ㅋㅋ
  • 지나가는사람 2014/11/23 04:17 # 삭제 답글

    어차피 자국작품이니까 뭐라고 할 필요는 없지만 묘하긴 하네요.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6221275
6804
34969676

놀이터 안내판

본 블로그는 완전히 비영리 목적으로 운영되며, 홍보성 게시물은 영리나 비영리를 불문하고 즉시 삭제됩니다. 본 블로그에서 개인적 감상 및 리뷰 작성을 위해 인용된 글이나 이미지 등의 저작권은 모두 원저작자에게 속해 있습니다. 그 인용을 통해 어떤 경제적 이익도 추구하지 않을 것이며 요청이 있을 시 즉각 삭제합니다. 본 블로그의 게시물 중에서 독자적으로 창작한 내용들은 출처를 밝히시고 문맥 등을 마음대로 바꾸지 않는 한, 전부 또는 일부를 자유롭게 인용하셔도 좋습니다. 특히 텍스트를 그대로 복사해 가실 경우에는 출처로 링크를 꼭 명시해 주시기 바랍니다. 물론 2ch에서 가져온 사진이나 그림등은 저에게 아무런 권리가 없기 때문에 자유롭게 퍼가셔도 이의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