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k-Up Voice' 2015년 2월호에 성우 호리에 유이씨와 타무라 유카리씨의 특집 게재

(사진 출처: https://twitter.com/horieyui_staff/status/548362986784432128/)

2014년 12월 26일에 발매된 'Pick-Up Voice' 2015년 2월호의 권말 특집을 성우
호리에 유이씨가 장식했다고 하는군요. 오리지널 앨범으로서는 3년만에, 9번째
앨범이 새해에 발매되는 것을 기념해, 8페이지에 걸친 특집 기사가 실렸답니다.

(사진 출처: http://www.amazon.co.jp/dp/B00QJ06R5M/)

한편, 동 잡지의 표지와 권두 특집은 성우 타무라 유카리씨가 장식했다고 합니
다. 총 12페이지에 걸친 대특집 기사가 실렸다고 하네요.

http://shop.ongakusenkasha.co.jp/shopdetail/000000001600/

잡지 소개 페이지 주소는 위와 같습니다.

덧글

  • 스트레이트 2014/12/30 00:47 # 삭제 답글

    조명이 너무 과하다...
    눈이랑 머리칼만 보이고 코가 사라짐.
    90년대 중반 우리나라 뮤직비디오나, 잡지 보는 것 같네요. 그 당시에도 촌스럽다고 생각했는데, 아직도 이런 기법을 쓰다니;;
    이게 성우잡지의 한계인가 싶기도 하네요. (성우잡지 카메라맨은 대부분 2~3류 - 구도, 컷, 포즈가 아쉬운 면이 많음.)
    한국나이로 40가까운 분들이라 많은 수정이 필요 한 것 까지는 이해하지만 이렇게 과하면 되려 이뻐보이기 보다, 거부감 느껴지네요.
    어차피 이 바닥 팬들은 대체로 화려하게 꾸미거나, 포토샵질, 조명질 보다는 내츄럴 한 것을 선호하죠.
    정말 외모만 예쁜걸 찾으면 성우들 안찾는다고 생각합니다. 우선 목소리에 매력을 느끼고 사람을 찾아보는건데, 저런 포샵, 조명 떡칠된 사진에 무슨 매력을 느낄 수 있는지 모르겠네요.
    에휴...
  • RH 2015/01/01 15:47 # 삭제 답글

    스트레이트 // 저분들은 90년대부터 뛰던 아이돌 성우니까요. 하야시바라 각하 때부터의 성우 잡지의 버릇이 여전히 남아 있는 듯 합니다.
    그리고 이미 00년대 중후반부터 여자 성우계는 젊고 예쁜 애들을 골라 연기력을 주입시키는 게 대세가 되어 버렸거든요. 그라비아도 훨씬 많아졌고요.
    진짜 목소리로만 승부하는 건 6-70년대 출신 비아이돌계 여성우들이나 외화/야겜 성우들 정도겠군요.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851280
7888
36076984

놀이터 안내판

본 블로그는 완전히 비영리 목적으로 운영되며, 홍보성 게시물은 영리나 비영리를 불문하고 즉시 삭제됩니다. 본 블로그에서 개인적 감상 및 리뷰 작성을 위해 인용된 글이나 이미지 등의 저작권은 모두 원저작자에게 속해 있습니다. 그 인용을 통해 어떤 경제적 이익도 추구하지 않을 것이며 요청이 있을 시 즉각 삭제합니다. 본 블로그의 게시물 중에서 독자적으로 창작한 내용들은 출처를 밝히시고 문맥 등을 마음대로 바꾸지 않는 한, 전부 또는 일부를 자유롭게 인용하셔도 좋습니다. 특히 텍스트를 그대로 복사해 가실 경우에는 출처로 링크를 꼭 명시해 주시기 바랍니다. 물론 2ch에서 가져온 사진이나 그림등은 저에게 아무런 권리가 없기 때문에 자유롭게 퍼가셔도 이의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