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화 '유해 도시'의 작가 츠츠이 테츠야씨가 미국 만화에 대한 부적절한 언급을 사과

(그림 출처: http://nlab.itmedia.co.jp/nl/articles/1502/04/news100.html)

웹 만화 사이트 '이웃집 영점프'(となりのヤングジャンプ)에서 '유해 도시'라는 만화
를 연재하고 있는 '츠츠이 테츠야'씨가 '미국 만화에 대해 부적절한 표현이 있었다'면
서 사죄했다고 합니다. 표현 규제가 진행된 2019년의 일본을 무대로, 표현의 자유를
둘러싼 만화계의 갈등을 그리는 작품이라고 하는데요.

유해 도시 제 7화에서 등장 인물이 미국 상업 만화의 역사를 언급하면서, 1950년대에
시작된 표현 규제에 의해 '다양성을 잃어버렸다' '히어로물 밖에 없게 되었다'라는 취
지의 설명을 했다고 합니다. 이에 대해 미국 만화를 잘 아는 팬들이 '실상과 다르다'라
고 강력하게 항의했다는군요.

그래서 츠츠이 테츠야씨는 자신이 실제 상황 보다 과잉 연출을 했음을 인정하고 사죄
하면서, 제 7화를 우선 비공개 처리한 다음, 수정판을 다시 공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고 합니다. 일본에도 미국 만화의 팬이 많은 모양이네요.

덧글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4411614
9902
34307230

놀이터 안내판

본 블로그는 완전히 비영리 목적으로 운영되며, 홍보성 게시물은 영리나 비영리를 불문하고 즉시 삭제됩니다. 본 블로그에서 개인적 감상 및 리뷰 작성을 위해 인용된 글이나 이미지 등의 저작권은 모두 원저작자에게 속해 있습니다. 그 인용을 통해 어떤 경제적 이익도 추구하지 않을 것이며 요청이 있을 시 즉각 삭제합니다. 본 블로그의 게시물 중에서 독자적으로 창작한 내용들은 출처를 밝히시고 문맥 등을 마음대로 바꾸지 않는 한, 전부 또는 일부를 자유롭게 인용하셔도 좋습니다. 특히 텍스트를 그대로 복사해 가실 경우에는 출처로 링크를 꼭 명시해 주시기 바랍니다. 물론 2ch에서 가져온 사진이나 그림등은 저에게 아무런 권리가 없기 때문에 자유롭게 퍼가셔도 이의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