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츄니치 신문 칼럼에 나카무라 유이치씨의 패스트푸드점에서의 일화가 인용?

일본 츄니치 신문 6월 17일자 석간 칼럼 (클릭)

기억하실지 모르겠습니다만, 지난번에 성우 나카무라 유이치씨가 트위터에 올린
글을 통해, 아침 9시에 어떤 패스트 푸드점에서 주문을 했더니만, 직원이 '포테이
토를 같이 드시는 건 어떠신가요?'라고 물었고, 그래서 '포테이토도 주세요'라고
대답했는데, 직원이 '포테이토는 오전 11시부터밖에는 주문을 받지 않습니다만'
이라고 대답하여 당혹스러웠다는 경험을 밝힌 일이 있었는데요.

일본 츄니치 신문이 2015년 6월 17일자 석간 칼럼에서, 앞부분에 나카무라 유이치
씨의 그 트위터글을 거의 그대로 인용하면서 아무런 출처도 밝히지 않았다고 하여
논란이 되고 있는 모양입니다. 실제로 읽어보니 나카무라 유이치씨의 트위터 글을
읽지 않고 우연히 똑같아졌다고는 볼 수 없을만큼 유사한 내용이더군요. 그런데도
기사에서 나카무라 유이치라는 이름은 찾아볼 수가 없었습니다.

일웹에서는 '아무리 그래도 명색이 정식 언론매체에서 이래도 되는 거냐?'라면서
나카무라 유이치씨의 팬들이 분노하고 있더군요. 뭐, 여느 때처럼 판단은 여러분
께 맡기도록 하겠습니다.

덧글

  • z 2015/06/20 15:03 # 삭제 답글

    뭐 잘못의 크기를 떠나서 언론사에서 인용을 하는데 출저를 안단거 자체는 문제이긴 하네요.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1901927
10088
35461761

놀이터 안내판

본 블로그는 완전히 비영리 목적으로 운영되며, 홍보성 게시물은 영리나 비영리를 불문하고 즉시 삭제됩니다. 본 블로그에서 개인적 감상 및 리뷰 작성을 위해 인용된 글이나 이미지 등의 저작권은 모두 원저작자에게 속해 있습니다. 그 인용을 통해 어떤 경제적 이익도 추구하지 않을 것이며 요청이 있을 시 즉각 삭제합니다. 본 블로그의 게시물 중에서 독자적으로 창작한 내용들은 출처를 밝히시고 문맥 등을 마음대로 바꾸지 않는 한, 전부 또는 일부를 자유롭게 인용하셔도 좋습니다. 특히 텍스트를 그대로 복사해 가실 경우에는 출처로 링크를 꼭 명시해 주시기 바랍니다. 물론 2ch에서 가져온 사진이나 그림등은 저에게 아무런 권리가 없기 때문에 자유롭게 퍼가셔도 이의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