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화 세키레이, 당초 예고된 대로 영간간 2015년 제 17호에서 완결

(그림 출처: 미국ANN)

당초 예고된 바와 같이, 만화가 '고쿠라쿠인 사쿠라코'씨의 만화 '세키레이'가
영간간 2015년 제 17호에서 완결되었다고 합니다. 고쿠라쿠인 사쿠라코씨는,
월간 소년 간간 2015년 10월호에서부터 연재 개시되는 '회생의 캐리커처'라는
신작 만화의 원안, 설정, 콘티를 담당할 예정이라고 하는데요. 과연 얼마나 재
미있는 작품이 될지 기대해 보겠습니다.

(그림 출처: http://natalie.mu/comic/news/157690)

참고로, 이건 코믹 나탈리에 올라온 최종회 컬러페이지 그림입니다. 약 11년에
걸쳐서 연재되었다니 정말 대단하네요. (단행본 최종권 제 18권인 2015년 10월
하순에 발매될 예정이고, 세키레이 화집2도 동시에 간행될 예정이랍니다.)

덧글

  • 아카미 2015/08/21 19:03 # 삭제 답글

    ㅠㅠ. 드디어 완결이네요. 저당시 무명이였던 하야미사오리랑 하나자와카나가 지금은 탑클 성우가 흑흑
  • 모호한애 2015/08/21 19:32 # 삭제

    그야말로 격세지감이네요. ㄷㄷ
  • 프혼쨩 2015/08/21 20:01 # 답글

    드디어 완결이군요...ㅎㅎ 애니한게 벌써 6년이 지났는데...ㅎㅎ 당시 하나카나는 대분분이 어린소녀 역이었는데... 지금 보면 톱을 다루고 있으니 정말 대단합니다...
  • 고독한별 2015/08/21 21:24 # 답글

    ?해서.... 님 // 이미 여러번 주의를 드린 분과 같은 분으로 보이는데요. 제
    말씀을 별로 귀담아 듣지 않으시는 것 같군요. 일방적인 주장을 담은 비슷
    비슷한 내용의 덧글을 (억지로 본문이나 덧글과 관련지어) 올리고 또 올리
    는 행위는 제발 좀 자제해 주시기 바랍니다.

    이런 행위를 규제하는 이유는, '아, 정말 재미있는 글이로군요.'라고 몇마디
    본문과 연관성을 부여하는 듯한 내용을 집어넣은 다음 '그런데 이와 관련된
    좋은 사이트가 있는데 한번 와보세요.'라는 식으로, 자기가 하고 싶은 광고
    나 주장으로 은근슬쩍 이야기를 돌리는 덧글이 있기 때문입니다.
  • ㅇㅇ 2015/08/21 21:38 # 삭제 답글

    자 이제 3기를 내놓으세요
  • ㅇㅇ 2015/08/22 06:50 # 삭제

    2기가 5년전에 나왔어요. 타이밍상 3기는 무리데스....
  • 아카미 2015/08/22 06:57 # 삭제

    무리를 가능하게 하는게.. 흙흙
  • ㅇㅇ 2015/08/22 07:51 # 삭제

    워킹 2기도 4년 전에 나왔으니 불가능은 아닐 듯 한데...
    현시연의 경우는 2기와 2대 텀이 7년인데도 나왔으니까요
    성우진은 다 교체가 됐지만...
    세키레이는 성우진들도 다 현역이고..
  • 아피세이아 2015/08/22 01:21 # 답글

    이게 벌써 11년이나 됐군요.
  • 가자 2015/08/22 19:24 # 삭제 답글

    1기 때부터 보긴 했지만, 뭔가 작화가 미묘한 느낌이었던...
    그래도 저도 거의 제 애니 입문하고 얼마 안돼서 본 작품이라 기억에 더 남는 작품이네요.
  • 은공 2015/08/24 22:19 # 삭제 답글

    저도 재밌게 봐왔던 작품인데 벌써 끝이네요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12331225
6914
34978061

놀이터 안내판

본 블로그는 완전히 비영리 목적으로 운영되며, 홍보성 게시물은 영리나 비영리를 불문하고 즉시 삭제됩니다. 본 블로그에서 개인적 감상 및 리뷰 작성을 위해 인용된 글이나 이미지 등의 저작권은 모두 원저작자에게 속해 있습니다. 그 인용을 통해 어떤 경제적 이익도 추구하지 않을 것이며 요청이 있을 시 즉각 삭제합니다. 본 블로그의 게시물 중에서 독자적으로 창작한 내용들은 출처를 밝히시고 문맥 등을 마음대로 바꾸지 않는 한, 전부 또는 일부를 자유롭게 인용하셔도 좋습니다. 특히 텍스트를 그대로 복사해 가실 경우에는 출처로 링크를 꼭 명시해 주시기 바랍니다. 물론 2ch에서 가져온 사진이나 그림등은 저에게 아무런 권리가 없기 때문에 자유롭게 퍼가셔도 이의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