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크로스 델타 3화, '젠장, 너무 재미있잖아!' vs '우와, 재미없어! 시청 포기!'

(그림 출처: 일본 nizigami 블로그)

마크로스 델타 3화, 여전히 평은 그야말로 극과 극이었습니다. 이번편은 일단 프레
이아와 하야테가 각자 훈련을 받으면서 주변 사람들과 인간 관계를 쌓아가는 모습
을 그린, 어떻게 보면 일상물(?)에 가까운 느낌이었는데요. '프레이아의 다양한 표
정이 정말 귀엽다!' '훈련기를 보고 감동했다!' '제 1화와 제 2화는 미묘했는데, 제
3화는 신과 같은 에피소드가 맞다!' '젠장, 너무 재미있잖아!' '이런 게 바로 진정한
마크로스야!'라는 찬사도 많았습니다만, '이거 언제쯤 재미있어지는 거냐?' '미안,
더이상은 못참겠어, 나는 포기할래' '우와, 정말 재미없다! 시청 포기야!' 같은 부정
적인 평도 적지 않더라고요.

또한 남주인공 하야테가 미라주와 티격태격하다가 끝내 결투(!)를 벌인다는 전개가
나온 것에 대해서는 '신작 라이트노벨이냐?' '어라? 제 1화에서 나왔어야 하는 전개
가 왜 이제 나오는 거지? 지금까지는 프롤로그였나?' '자, 이제 결투 도중에 미라주
가 위기에 빠지면 하야테가 구해주면서 사랑에 빠져야지?' '프리큐어, AKB0048, 아
쿠에리온, 심포기어, 다음에는 양산형 라이트노벨?' '실수로 넘어지면서 하야테가
미라주를 덮쳐 가슴을 만지거나 키스하는 전개는 아직이냐?'라는 농담도 많이 보이
더군요. 뭐, 다음편에서는 좀더 본격적인 전투가 나올 것 같기도 합니다.

그나저나 하야테가 최종적으로는 누구와 맺어지게 될지 벌써부터 예상이 분분하던
데요. '프레이아가 될 것' '미라주가 될 것'이라는 예상 이외에도 '나는 아무리 봐도
미쿠모가 뭔가 해줄 것 같다' '미쿠모가 사실은 최종적으로 하야테와 맺어지는 반전
이 나올지도 모른다' 같은 의견도 전혀 없지는 않았습니다. 사실 미쿠모가 과연 무슨
역할을 해줄지에 대해서도 예상이 다양한 상황이죠. '어쩌면 나중에 적으로 돌아서서
프레이아가 극복해야 하는 최종 보스가 될지도 모른다.'는 예상도 보이던데요. 일단
좀더 지켜봐야 할 것 같습니다.

덧글

  • 로리 2016/04/18 17:07 # 답글

    그냥 평범한 마크로스 시리즈들 인데 말이죠
  • 2016/04/22 09:54 # 삭제 답글

    그냥 마크로스 시리즈인데요? ....제가 최근에 본 것 중엔 가뭄에 비가 내린 것 같은데 말이죠.
  • Adapt 2016/04/23 00:40 # 삭제 답글

    솔직히 왜 저렇게 민감한지 모르겠습니다. 마크로스 시리즈는 항상 저랬는데 말이죠. (물론 저도 아이돌 음악으로 전향한 부분은 맘에 안듭니다만... 이건 애초에 카와모리 감독 철학이죠. 그 시대의 주류 음악을 애니에 반영시킨다는게 마크로스 시리즈의 -쉐릴이 코다 쿠미나 아무로 나미에 모티브라는건 전혀 못믿겠지만- 모토니까요.) 영상미도 저정도면 잘 뽑았고 카와모리 특유의 후반 삐딱선만 안타면 중간은 갈 수 있는 작품이라고 봅니다.
  • 으앙 2016/04/27 14:32 # 삭제 답글

    마크로스는 긴 시간동안 계속 전통을 이어나가면서 동시에 발전도 해나가는 컨텐츠인데 계속 옛날의, 하나의 방식만을 빨아재끼며 새로운 시도를 흥미있는 시선으로 지켜봐주지도 않는다면 그게 시리즈의 팬이라고 할 수 있는지 의문이네요.
  • 용안 2016/08/23 22:12 # 삭제 답글

    마크로스 프론티어때는 10화정도까지 참고 보면서 대략적인 세계관을 이해하니 엄청나게 몰입되면서 재미있었는데요..
    델타는 뭔가 답답한 감이 있더군요...뭔가가... 할수있는건 뭐든지 다 해버리면서 바쥬라하고 싸웠던 프론티어에 비해 델타쪽은 너무 멍청하게 당하기만 하면서 노래도 그닥 효과가 미미한 느낌이라..맘만 먹으면 상황을 한방에 순살시킬 여력을 가진 연합쪽이 멍청하게 당하고만 있는것처럼 보이니;; 물론 뭔가 연합쪽에도 당장 움직이지 않으면서 숨겨놓은 음모가 있는게 꾸준히 복선으로 나와서 이해는 가지만요..
  • 용안 2016/08/23 22:14 # 삭제

    다 나와봐야 알겠지만 델타는 세계관이나 상황을 알면 알수록 답답한 전개에 뭔가 밍밍한 노잼 일상물을 찍고있는 느낌이네요..;;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3731488
8395
35816499

놀이터 안내판

본 블로그는 완전히 비영리 목적으로 운영되며, 홍보성 게시물은 영리나 비영리를 불문하고 즉시 삭제됩니다. 본 블로그에서 개인적 감상 및 리뷰 작성을 위해 인용된 글이나 이미지 등의 저작권은 모두 원저작자에게 속해 있습니다. 그 인용을 통해 어떤 경제적 이익도 추구하지 않을 것이며 요청이 있을 시 즉각 삭제합니다. 본 블로그의 게시물 중에서 독자적으로 창작한 내용들은 출처를 밝히시고 문맥 등을 마음대로 바꾸지 않는 한, 전부 또는 일부를 자유롭게 인용하셔도 좋습니다. 특히 텍스트를 그대로 복사해 가실 경우에는 출처로 링크를 꼭 명시해 주시기 바랍니다. 물론 2ch에서 가져온 사진이나 그림등은 저에게 아무런 권리가 없기 때문에 자유롭게 퍼가셔도 이의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