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화 라이트노벨 통판 전문점 '망가오' 연간 라이트노벨 매상 랭킹

(그림 출처: http://mantan-web.jp/2016/12/23/20161223dog00m200022000c.html)

만화, 라이트노벨 통판 전문점 '망가오'의 바이잉 매니저가 잘 팔리는
상품을 소개하는 '책의 왕자님'이라는 MANTAN-WEB의 기사에서 이
번에는 2016년 연간 라이트노벨 매상 랭킹이 소개되었더군요. 2015년
12월부터 2016년 11월까지의 매상을 집계한 자료에 따르면, 기간중에
가장 많이 팔린 라이트노벨은 '소드 아트 온라인' 제 17권이었답니다.

또한 랭킹에서 상위 6위까지를 '전격문고' 작품이 독점하고 있다는 점
이 지적되었으며, 웹 소설 투고 사이트 '소설가가 되자'를 통해 인기를
얻어 출판된 작품이 많이 나오는 등, 웹 소설의 성장세가 두드러졌다는
분석도 나오는 모양입니다. (다만, 라이트노벨 장르의 매상은 전체적으
로 침체되었답니다.)

기사에 따르면, 웹 소설이 많이 나오고 있지만, 현재 라이트노벨 레이블
이 너무 많고, 또한 비슷비슷한 작품도 많아서 포화 경향에 있는 것으로
보인다는데요. 앞으로는 캐릭터의 매력이며 설정 등에 얼마나 독자적인
어레인지를 가하는지가 인기를 좌우하는 포인트가 될지도 모른다는 지적
도 기사에 있었습니다.

뉘앙스를 보아하니, 망가오의 바이잉 매니저라는 분은, 라이트노벨 업계
의 전체적인 흐름이 바뀌면서 새로운 유형의 작품이 나와줄 때가 되었는
데, 그런 '신진대사'가 일어나지 않고, 계속 비슷한 흐름이 이어진다는 점
이 어쩐지 좀 걱정스러운 것 같습니다. 마지막에는 '앞으로는 새로운 장르
가 대두되었으면 좋겠다'는 희망도 피력하고 있더군요.

* 망가오 연간 라이트노벨 랭킹 (2015년 12월 - 2016년 11월 집계)
- 1위 : 소드 아트 온라인 제 17권
- 2위 : 마법과 고교의 열등생SS
- 3위 : 소드 아트 온라인 제 18권
- 4위 : 마법과 고교의 열등생 제 19권
- 공동 5위 : 신약 어떤 마술의 금서목록 제 15권
- 공동 5위 : 마법과 고교의 열등생 제 20권
- 7위 : 부러진 성검과 제관의 검희 제 2권
- 8위 : SOUL CATCHER (S) - Interlude-제 3권
- 9위 : 부러진 성검과 제관의 검희 제 3권
- 공동 10위 : 신약 어떤 마술의 금서목록 제 16권
- 공동 10위 : 부러진 성검과 제관의 검희 제 1권
- 12위 : 와자모노가타리
- 13위 : 액셀월드 제 20권
- 14위 : 나데모노가타리
- 15위 : 신약 어떤 마술의 금서목록 제 17권
- 공동 16위 : 제로의 사역마 제 21권
- 공동 16위 : R.O.D 제 12권
- 공동 18위 : 신설 늑대와 향신료 - 늑대와 양피지
- 공동 18위 : 풀메탈패닉! 어나더 제 12권
- 공동 18위 : 진 천지무용! 양황귀 외전 천지무용! GXP 제 13권

덧글

  • 인더재팬 2016/12/23 21:41 # 삭제 답글

    새로운 장르가 대두된게 이세계물이라 범람하는 양판소의 길을 걷던걸..?
    꿈도희망도 없어

    그리고 마고열은 OUT
  • 가자 2016/12/23 22:41 # 삭제 답글

    리제로는 없나요?
  • ㄷㄷ 2016/12/24 10:14 # 삭제 답글

    ROD가 빨리 보고 싶은...
  • 콩키스타도르 2016/12/31 19:30 # 답글

    이멋진세계에 축복을이 빠져있다는게 신기하네요. 상반기에누적 2월달에 베스트셀러 1위했다는 기사도 봤는데. 나무위키에서는 누적300만권이라는데 자기들이 유통안하는건 집계안하나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9071692
10088
35467846

놀이터 안내판

본 블로그는 완전히 비영리 목적으로 운영되며, 홍보성 게시물은 영리나 비영리를 불문하고 즉시 삭제됩니다. 본 블로그에서 개인적 감상 및 리뷰 작성을 위해 인용된 글이나 이미지 등의 저작권은 모두 원저작자에게 속해 있습니다. 그 인용을 통해 어떤 경제적 이익도 추구하지 않을 것이며 요청이 있을 시 즉각 삭제합니다. 본 블로그의 게시물 중에서 독자적으로 창작한 내용들은 출처를 밝히시고 문맥 등을 마음대로 바꾸지 않는 한, 전부 또는 일부를 자유롭게 인용하셔도 좋습니다. 특히 텍스트를 그대로 복사해 가실 경우에는 출처로 링크를 꼭 명시해 주시기 바랍니다. 물론 2ch에서 가져온 사진이나 그림등은 저에게 아무런 권리가 없기 때문에 자유롭게 퍼가셔도 이의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