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 소년 점프, '유라기장의 유우나'와 관련된 논란이 심하답니다.

(그림 출처: http://nlab.itmedia.co.jp/nl/articles/1707/08/news023.html)

2017년 7월 3일에 발매된 '주간 소년 점프' 제 31호에서는, 표지와 권두 컬러
를 '유라기장의 유우나'가 장식하고, 캐릭터 인기투표 결과가 게재되었다고
하는데요. 원래부터 수위 높은 서비스씬으로 잘 알려진 작품입니다만, 제 31
호에 대해서는 특히나 논란이 심하게 벌어진 모양입니다.

기사에 따르면, 제 31호의 캐릭터 인기투표 결과를 보여주는 일러스트에서,
작중 여성 캐릭터들의 수영복이 아슬아슬하게 벗겨지는 모습이 그려졌는데,
그때 캐릭터들이 그걸 굉장히 싫어하는 듯 수치스러워하는 표정을 짓는 것
으로 묘사되었다는군요. 일부에서 바로 그런 표현 방법을 문제시한 거죠.

즉, 일웹 일각에서 그걸 두고 '원하지 않는 수치스러운 행동을 강요하는 성
폭력적인 표현'이라면서 강력하게 비난하는 목소리가 나왔다는 것입니다.
이와 관련해 논란이 심하게 촉발되면서 찬반양론이 격렬하게 대립했고, 그
논쟁이 아직도 계속되고 있는 모양입니다.

그런 와중에 일본의 한 변호사는 '성폭력을 오락으로 즐기는 듯한 표현 방법
이 문제'라면서, '성희롱을 오락으로 그리는 것을 문제시하는 것'과 '성표현
을 전부 문제시하는 것'을 혼동해서는 안된다고 주장하기도 했답니다. 어린
아이들이 '성폭력'을 '오락'으로 받아들이는 감성을 가지면 안된다는 거죠.

한편, 만화가 '에가와 타츠야'씨는 과거 '파렴치 학원' 같은 작품의 에로 묘사
에 비하면 '유라기장의 유우나'는 아무 것도 아니라면서, 아이에게 스스로 생
각하게 하지 않고 금지만 말하는 사람은 '머리가 나쁘다'라고, 아주 원색적인
표현을 써가면서 비난하기도 했답니다.

역시 일본에서도 수위 높은 만화나 애니메이션을 둘러싸고 종종 치열한 논쟁
이 발발하기도 하는 것 같습니다. 단기적으로 봐서는 큰 변화가 없는 것처럼
보이기도 합니다만, 이번 논란에서 '과거에는 더 심한 작품이 많았다'는 얘기
가 나오는 걸 보면, 결국 장기적으로는 규제가 강화되고 있는 느낌도 드네요.

덧글

  • 난 찬성 2017/07/08 19:02 # 삭제 답글

    표현의 자유도 좋지만 소년점프의 주 소비 연령대가 연령대인만큼 변호사의 주장이 설득력있네요
    소년점프가 아닌 성인을 대상으로 하는 잡지였다면 만화가의 주장이 맞을테구요
  • BenTennyson 2017/07/08 19:19 # 답글

    일본도 참 이제와서 무슨.. 요즘따라 왤케 빡세게구는지..
  • 성폭력 2017/07/08 21:58 # 삭제 답글

    성희롱이 뭔지 모르나.....ㄹㅇ
  • ㅇㅇㅇ 2017/07/09 00:48 # 삭제 답글

    요즘따라 왜 이렇게 만화 가지고 주접인지 모르겠어요. 성진국의 위상이 흔들리네요.
  • ㅇㅇㅇ 2017/07/09 13:36 # 삭제 답글

    그림이나 데이터 쪼가리 갖고 왈가왈부 하지 말고 실제 피해자들이나 더 신경써라.
  • 레이더스 2018/03/13 19:38 # 삭제 답글

    인기투표 하는 링크 어딘지 아시나요?ㅠㅠ
    히바리쨩 찍어주고싶은데ㅠ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17141882
10268
34255520

놀이터 안내판

본 블로그는 완전히 비영리 목적으로 운영되며, 홍보성 게시물은 영리나 비영리를 불문하고 즉시 삭제됩니다. 본 블로그에서 개인적 감상 및 리뷰 작성을 위해 인용된 글이나 이미지 등의 저작권은 모두 원저작자에게 속해 있습니다. 그 인용을 통해 어떤 경제적 이익도 추구하지 않을 것이며 요청이 있을 시 즉각 삭제합니다. 본 블로그의 게시물 중에서 독자적으로 창작한 내용들은 출처를 밝히시고 문맥 등을 마음대로 바꾸지 않는 한, 전부 또는 일부를 자유롭게 인용하셔도 좋습니다. 특히 텍스트를 그대로 복사해 가실 경우에는 출처로 링크를 꼭 명시해 주시기 바랍니다. 물론 2ch에서 가져온 사진이나 그림등은 저에게 아무런 권리가 없기 때문에 자유롭게 퍼가셔도 이의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