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G 올스타 2017 이벤트, 성우 토노자키 유스케의 발언이 도가 지나쳤다고 논란

(출처: https://matome.naver.jp/odai/2151109149391766601)

2017년 11월 19일에 'A&G 올스타 2017' 이벤트가 개최되었다고 하는데요. 거기
에 출연한 성우 '토노자키 유스케'가 성우 히다카 리나에게 도를 넘어선 성희롱
발언을 했다고 하여 일웹에서 한바탕 뜨거운 논란이 벌어지고 있는 모양입니다.
현장에 다녀온 사람들이 한결 같이 '큰 사고를 쳤다' '저게 5천명의 관객 앞에서
할 소리냐?' '옹호할 여지가 없다' '앞으로 일거리가 끊겨도 할말이 없을 정도다'
라고 평가하는 것 같더군요.

얘기를 들어보니, 토노자키 유스케는 '세키 토모카즈'씨가 이끄는 '세키 군단'의
멤버로서 시크릿 게스트로 이벤트에 참가했다는데요. 다녀온 사람들의 증언에
따르면, 당시 현장에서 진행중이던 코너의 완전히 막나가는 듯한(?) 분위기를
감안해도 '넘지 말아야 할 선'을 넘은 것으로 보인답니다. '일단 현장의 분위기
에 휩쓸린 것 같긴 한데, 그래도 절대로 해서는 안될 소리를 했기 때문에 도저히
옹호할 여지가 없다'는 식의 분석도 보이더라고요.

덕분에 이벤트의 마지막 부분은 분위기가 위험할 정도로 안좋았다고 하던데요.
히다카 리나 본인은 당연히 엄청나게 화난 기색을 감추지 못했다고 하며, 세키
토모카즈씨는 안색이 창백해졌고, 같은 사무소 소속의 선배 성우 하나에 나츠키
씨가 '후배가 폐를 끼쳤다'면서 도게자까지 했답니다. 하지만 선배 성우가 어떻
게든 수습해 보겠다면서 도게자를 하고 있는데, 당사자인 토노자키 유스케는 그
냥 서 있기만 했다는데요. 그 때문에 일웹에서 한층 더 비난을 받고 있더라고요.

(사진 출처: https://twitter.com/hidaka_rina0615/status/932219771986231296)

한편, 성우 히다카 리나는 '마지막의 흐름은 완전히 네타였다. (웃음)'이라면서
기념 사진을 올리는 등, 트위터에서는 아무렇지도 않은 듯한 반응을 보이고 있
다고 하는데요. 일웹의 성우팬들은 '히다카 리나가 많이 참은 것 같다' '트위터
에서는 저렇게 말할 수밖에 없겠지'라는 식으로 받아들이는 듯했습니다.

덧글

  • 호떡 2017/11/19 22:54 # 삭제 답글

    저 동네에선 시모네타가 워낙에 많은 동네라서 관계자들끼리도 감이 안 잡히는건 아닐지? 아니면 그냥 개차반인 인간말종이거나
  • 코쿠토 2017/11/19 23:02 # 답글

    직접 안봐서 모르겠지만 분위기에 휩쓸려 앞뒤 생각안하고 내뱉었다고 쳐도 그뒤로 선배가 도게자 까지 했으면 심각성을 깨닫고 같이 도게자를 하든 사과를 해야 하는건데 가만히 있었다는거 보면 원래 인성이 그랬는데 이번에 본색을 드러내게 된거겠죠.
  • ReiCirculation 2017/11/20 01:49 # 답글

    히다카 리나 참교육 각입니까?ㅋㅋㅋㅋ
  • 가자 2017/11/20 03:21 # 삭제 답글

    헐... 트위터에 적힌 내용 그대로 발언했다면...
  • 쯔바이 2017/11/20 11:04 # 삭제 답글

    뭐라고 했길래 그러나 했더니만... 제대로 미친놈
    그 자리에서 싸다구 안 맞은 게 용하다
  • ㅇㅇ 2017/11/20 20:50 # 삭제 답글

    일본어를 전혀 못해서...대체 뭐라는 거죠?
  • ㅇㅇ 2017/11/20 22:25 # 삭제

    '좋아합니다 제가 뜨면 한번 하게 해주세요'
  • ㅅㅅ 2017/11/21 11:53 # 삭제

    "한번 하게 해주세요"는 순화한 표현이죠 ㅎㅎ 원문은 조금 더 노골적이에요.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5291990
10720
34710115

놀이터 안내판

본 블로그는 완전히 비영리 목적으로 운영되며, 홍보성 게시물은 영리나 비영리를 불문하고 즉시 삭제됩니다. 본 블로그에서 개인적 감상 및 리뷰 작성을 위해 인용된 글이나 이미지 등의 저작권은 모두 원저작자에게 속해 있습니다. 그 인용을 통해 어떤 경제적 이익도 추구하지 않을 것이며 요청이 있을 시 즉각 삭제합니다. 본 블로그의 게시물 중에서 독자적으로 창작한 내용들은 출처를 밝히시고 문맥 등을 마음대로 바꾸지 않는 한, 전부 또는 일부를 자유롭게 인용하셔도 좋습니다. 특히 텍스트를 그대로 복사해 가실 경우에는 출처로 링크를 꼭 명시해 주시기 바랍니다. 물론 2ch에서 가져온 사진이나 그림등은 저에게 아무런 권리가 없기 때문에 자유롭게 퍼가셔도 이의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