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주보다 먼 장소 6화, 싱가포르에서 겪은 소동, 울다가 웃다가

(그림 출처: 일본 aaieba 블로그)

우주보다 먼 장소 6화, 이번편에서는 일행 4명이 비행기를 타고 중간 경유지인
싱가포르에 도착해서 잠시 관광을 즐기는 동안 겪는 일이 다루어졌는데요. 꽤
훈훈한 일상물 같은 느낌이 든다 싶었으나, 히나타가 여권을 분실하는 바람에
한바탕 큰 소동이 벌어집니다. 다음날 여권을 재발급 받으려고 했더니만 하필
이면 일요일이라 대사관이 쉬는 날이고, 비행기 표를 며칠 뒤로 바꾸려고 했더
니만 값싼 표라서 한달후쯤에야 자리가 나는 등, 여러가지로 어려운 상황이 벌
어지는데요. 훈훈하던 분위기가 급격히 시리어스해지더군요.

히나타는 자기 혼자 남겨두고 나머지 3명이 먼저 떠나라고 말하기도 합니다만,
시라세는 고민 끝에 그렇게 할 수는 없다는 듯 아직도 보관하고 있던 100만엔을
써서 빈 자리가 남아 있는 비즈니스 클래스 티켓을 구입하게 됩니다. 하지만 그
직후 시라세가 히나타의 여권을 보관하고 있었다는 사실이 밝혀지고, 시라세와
히나타는 다른 두사람을 걱정시킨 벌칙(?)으로 악취가 심한 두리안 열매를 먹게
됩니다. 100만엔은 괜히 날린 건가 했는데, 다행히 표는 캔슬시켰다고 하는군요.
여러가지로 울다가 웃다가 하는 에피소드였네요.

일웹에서는 '신과 같은 에피소드였다!' '굉장히 재미있다!' '시라세가 100만엔이
든 봉투를 내놓는 순간 가슴이 뭉클했다!'라면서 극찬에 극찬이 연이어 쏟아진
모양입니다만, '왜 목욕씬은 안 보여주는 거냐?'라고 아쉬워하는 신사분들의 목
소리도 없지 않더라고요. 또한 '이제 슬슬 하나다 쥬키의 약점이 나오지 않을까
걱정된다'면서 앞으로의 전개를 걱정하는 사람도 있었는데요. 뭐, 좀더 지켜보면
알 수 있겠죠.

덧글

  • 불타는 얼음집 2018/02/07 20:50 # 답글

    두리안 좀 먹어봤는데 뭔가 쓴 고구마 맛 나더군요. 그다지 별로 일정도로.....
  • 빌리 2018/02/07 21:45 # 삭제 답글

    깨알같은 싱가포르 항공 A380 ㅋㅋ.
    보통 각색을 해도 자국 항공사를 대상으로 각색하는데.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13236215
38388
33996474

놀이터 안내판

본 블로그는 완전히 비영리 목적으로 운영되며, 홍보성 게시물은 영리나 비영리를 불문하고 즉시 삭제됩니다. 본 블로그에서 개인적 감상 및 리뷰 작성을 위해 인용된 글이나 이미지 등의 저작권은 모두 원저작자에게 속해 있습니다. 그 인용을 통해 어떤 경제적 이익도 추구하지 않을 것이며 요청이 있을 시 즉각 삭제합니다. 본 블로그의 게시물 중에서 독자적으로 창작한 내용들은 출처를 밝히시고 문맥 등을 마음대로 바꾸지 않는 한, 전부 또는 일부를 자유롭게 인용하셔도 좋습니다. 특히 텍스트를 그대로 복사해 가실 경우에는 출처로 링크를 꼭 명시해 주시기 바랍니다. 물론 2ch에서 가져온 사진이나 그림등은 저에게 아무런 권리가 없기 때문에 자유롭게 퍼가셔도 이의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