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토 애니메이션 방화 사건, 용의자가 고도의 화상 치료를 위해 다른 병원으로 옮겼답니다.

교애니 화재의 용의자, 교토에서 오사카로 전원 (교토 신문 기사 보기)

교토 애니메이션 제 1스튜디오에서 2019년 7월 18일에 기름을 뿌리고
불을 지른 살인 방화 용의자 '아오바 신지'가 위중한 상태인 것 같습니
다. 원래 입원해 있던 병원에서 오사카부에 있는 다른 병원으로 옮겼다
고 하네요. 화상이 심하여 한층 더 고도의 치료가 필요하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아오바 용의자의 소설 응모 '없음' 교애니 사장 (요미우리 신문 기사)

한편, 교토 애니메이션의 핫타 사장이 언급한 바에 따르면, '소설을 도둑
맞았다'고 주장하는 아오바 용의자가 교토 애니메이션의 공모전에 소설
을 응모한 적은 없다고 합니다. 또한 수년전에 협박 메일이 날아온 적이
있으나, 아오바 용의자의 이름으로 쓰여진 건 아니었다고 하는군요.

또한 병원에서 치료를 받던 부상자 가운데 한명이 숨을 거둔 것과 관련해,
'또 한명, 사원이 세상을 떠나고 말았다. (중상자 가운데에는) 다리를 절단
하지 않으면 안되는 사원도 있다.'고 괴로워했답니다. 그리고 세계 각국으
로부터 들어오는 따뜻한 메시지에 대해서는 '마음의 버팀목이 된다.'고 밝
힌 모양입니다.

덧글

  • 풍신 2019/07/20 12:31 # 답글

    뭐랄까...고도의 치료를 할 때 연명은 시키되 진통제는 주지 말았으면 하네요.
  • 존다리안 2019/07/20 12:33 # 답글

    악당에게도 인권이 있는 게 좋은 건지 나쁜 건지...
  • . 2019/07/20 12:58 # 삭제 답글

    벌 받을 수 있을 만큼만 회복되서 평생 고통스럽게 살면 좋겠네요..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8071630
7677
34929315

놀이터 안내판

본 블로그는 완전히 비영리 목적으로 운영되며, 홍보성 게시물은 영리나 비영리를 불문하고 즉시 삭제됩니다. 본 블로그에서 개인적 감상 및 리뷰 작성을 위해 인용된 글이나 이미지 등의 저작권은 모두 원저작자에게 속해 있습니다. 그 인용을 통해 어떤 경제적 이익도 추구하지 않을 것이며 요청이 있을 시 즉각 삭제합니다. 본 블로그의 게시물 중에서 독자적으로 창작한 내용들은 출처를 밝히시고 문맥 등을 마음대로 바꾸지 않는 한, 전부 또는 일부를 자유롭게 인용하셔도 좋습니다. 특히 텍스트를 그대로 복사해 가실 경우에는 출처로 링크를 꼭 명시해 주시기 바랍니다. 물론 2ch에서 가져온 사진이나 그림등은 저에게 아무런 권리가 없기 때문에 자유롭게 퍼가셔도 이의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