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오리콘 연간 서적 랭킹 자료 발표

(사진 출처: https://www.oricon.co.jp/special/57840/)

2021년 오리콘 연간 서적 랭킹 자료가 발표된 모양입니다. 집계 기간
은 2020년 12월 7일자 오리콘 차트에서부터 2021년 11월 29일자 차트
까지. 실질 집계 기간은 2020년 11월 23일부터 2021년 11월 21일까지
라고 하는군요. 만화책과 라이트노벨 관련 랭킹만 간략히 살펴 보면
다음과 같습니다. (괄호 안의 숫자는 추정 판매 부수입니다.)

* 2021년 오리콘 연간 서적 랭킹 / 코믹스 각권별
- 1위 : 귀멸의 칼날 제 23권 (517만 1440부)
- 2위 : 귀멸의 칼날 외전 (237만 4621부)
- 3위 : 주술회전 제 14권 (231만 2250부)
- 4위 : 주술회전 제 15권 (230만 6950부)
- 5위 : 주술회전 제 16권 (209만 8087부)
- 6위 : 원피스 제 98권 (201만 8042부)
- 7위 : 주술회전 제 0권 (193만 831부)
- 8위 : 원피스 제 99권 (186만 3574부)
- 9위 : 원피스 제 100권 (183만 9886부)
- 10위 : 주술회전 제 13권 (177만 2617부)
- 11위 : 주술회전 제 9권 (177만 2331부)
- 12위 : 주술회전 제 8권 (177만 228부)
- 13위 : 주술회전 제 1권 (176만 5995부)
- 14위 : 주술회전 제 12권 (175만 9287부)
- 15위 : 주술회전 제 10권 (174만 9558부)
- 16위 : 주술회전 제 11권 (174만 8084부)
- 17위 : 주술회전 제 2권 (173만 2361부)
- 18위 : 주술회전 제 7권 (171만 326부)
- 19위 : 주술회전 제 4권 (170만 5266부)
- 20위 : 주술회전 제 3권 (170만 2581부)
- 21위 : 귀멸의 칼날 공식 팬북 귀살대 견문록 2 (170만 316부)
- 22위 : 주술회전 제 6권 (169만 4028부)
- 23위 : 주술회전 제 5권 (168만 8854부)
- 24위 : 주술회전 제 17권 (162만 8943부)
- 25위 : 귀멸의 칼날 제 22권 (134만 233부)
- 26위 : 진격의 거인 제 33권 (125만 6922부)
- 27위 : SPYxFAMILY 제 6권 (122만 9131부)
- 28위 : 귀멸의 칼날 제 19권 (115만 8245부)
- 29위 : 귀멸의 칼날 제 18권 (115만 7633부)
- 30위 : 귀멸의 칼날 제 20권 (113만 381부)

* 2021년 오리콘 연간 서적 랭킹 / 코믹스 작품별
- 1위 : 주술회전 (3091만 7746부)
- 2위 : 귀멸의 칼날 (2951만 1021부)
- 3위 : 도쿄 리벤저스 (2498만 1486부)
- 4위 : 진격의 거인 (733만 2398부)
- 5위 : 나의 히어로 아카데미아 (702만 361부)

* 2021년 오리콘 연간 서적 랭킹 / 라이트노벨 각권별
- 1위 : 주술회전 - 떠나가는 여름과 돌아오는 가을 (25만 9960부)
- 2위 : 주술회전 - 새벽의 가시밭길 (22만 7474부)
- 3위 : 귀멸의 칼날 - 바람의 이정표 (20만 8693부)
- 4위 : 귀멸의 칼날 - 행복의 꽃 (18만 3304부)
- 5위 : 귀멸의 칼날 - 한쪽 날개의 나비 (18만 389부)

* 2021년 오리콘 연간 서적 랭킹 / 라이트노벨 작품별
- 1위 : 귀멸의 칼날 노벨라이즈 작품 (77만 6320부)
- 2위 : 전생했더니 슬라임이었던 건에 대하여 (59만 7819부)
- 3위 : 약사의 혼잣말 (349만 6626부)
- 4위 : Re: 제로부터 시작하는 이세계 생활 (42만 4173부)
- 5위 : 탐정은 이미 죽었다 (36만 7984부)

덧글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8791333
7900
36205408

놀이터 안내판

본 블로그는 완전히 비영리 목적으로 운영되며, 홍보성 게시물은 영리나 비영리를 불문하고 즉시 삭제됩니다. 본 블로그에서 개인적 감상 및 리뷰 작성을 위해 인용된 글이나 이미지 등의 저작권은 모두 원저작자에게 속해 있습니다. 그 인용을 통해 어떤 경제적 이익도 추구하지 않을 것이며 요청이 있을 시 즉각 삭제합니다. 본 블로그의 게시물 중에서 독자적으로 창작한 내용들은 출처를 밝히시고 문맥 등을 마음대로 바꾸지 않는 한, 전부 또는 일부를 자유롭게 인용하셔도 좋습니다. 특히 텍스트를 그대로 복사해 가실 경우에는 출처로 링크를 꼭 명시해 주시기 바랍니다. 물론 2ch에서 가져온 사진이나 그림등은 저에게 아무런 권리가 없기 때문에 자유롭게 퍼가셔도 이의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