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한국만화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KBS 뉴스에서 국내 웹툰 작가들이 일하는 현장을 소개했더군요.

만화계의 ‘태릉선수촌’, 세계 시장 노린다 (KBS 뉴스 기사 보기)KBS 뉴스에서 '웹툰 덕분에 한때 쇠락하던 국내 만화 산업이 이제는 세계시장까지 넘볼 정도가 되었다'면서, 청년 웹툰 작가들이 열심히 일하고 있는 현장을 소개하는 보도를 내보낸 모양입니다. 우리나라의 웹툰이 지닌컨텐츠로서의 힘이 대단하다는 취지의 보도는 그동안 심심찮게 나오곤 했던 것...

유료 웹툰 사이트에 올라오는 성인용 웹툰에 대한 비판을 소개하는 기사

유료 웹툰 사이트, 노골적 '性' 묘사 '문제없나' (머니투데이 기사 보기)유료 웹툰 사이트에 올라오는 성인용 웹툰이 너무 성묘사 수위가 높고 사회적으로금기시되는 내용이 버젓이 이야기 거리로 활용되기 때문에, 자칫 미성년자에게 노출될 경우 사회적 문제까지 야기시킬 수 있다는 내용의 비판을 소개하는 기사가 머니투데이에 올라온 모양입니다. [ 업계 한 관계...

인기 웹툰 작가는 한달에 최고 7800만원을 번다니 대단하네요.

유명작가 월수입 7800만원 … 막노동하다, 취미로 그리다 전업 (중앙일보 기사 보기)[ 지난 24일 네이버는 웹툰 연재 10주년을 기념해 각종 수치들을 발표했다. 하루에 620만 명 이상이 네이버 웹툰을 보고, 이제까지 아마추어 작가 13만여 명이 네이버에 자신들이 그린 웹툰을 올렸다. 한 달 순방문자 수(중복 방문자 제외)는 1700만여 명에 이른다...

문체부, 2018년까지 한국 만화 산업 매출액 1조원, 수출액 1억달러 목표

만화 살리기, 나라가 앞장선다…매출 1조 목표 (뉴시스 기사 보기)오호, 문화체육관광부가 2018년까지 만화산업의 매출액을 1조원으로 늘리고, 수출액 1억 달러를 달성하는 내용을 골자로 한 만화산업 육성 중장기 계획을 발표했다고 하는데요. [ 문체부 관계자는 "미국에서는 '아이언맨', '어벤저스' 등 만화를 원작으로 한 영화들이 성공하면서 만화가 소수의...

위기를 맞이했던 한국 만화가 웹툰의 인기 덕분에 부활하고 있답니다.

다시 ‘만화’…웹툰으로 부활하는 만화시장 (세계일보 기사 보기)[ 웹툰이 전체 만화 시장을 활성화하자 종이 만화잡지도 부활을 꾀하고 있다. ‘보고’ ‘이미지앤노블’ ‘우주사우나’ ‘쾅’ 등 실험성 강한 작품들을 담은 만화잡지들이 올해 발간됐다. 이어 다음 달 초엔 ‘살북’도 신간 출간을 준비하고 있다. 모두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이 지난해 처음 시행한 ‘다양...

웹툰이 한국을 대표하는 세계적인 한류 컨텐츠로 성장하고 있다는 기사

[Focus] '웹툰 한류'…코리아 대표 콘텐츠로 발돋움하다 (한국경제 기사 보기)[ 세계적인 만화 공유 사이트 ‘망가폭스(Mangafox)’에서 가장 인기 있는 만화는 바로 손제호 이광수 작가의 ‘노블레스’다. 네이버 웹툰에 연재 중인 한국 웹툰으로 망가폭스사이트에서 한국 웹툰이 1위에 오른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한국경제에서 지난번에 이어 또다시 ...

우리나라의 웹툰이 세계 시장에서 인기가 좋은 모양이로군요.

웹툰 한류, 일본 망가의 콧대를 빡~끝! (한국 경제 기사 보기)[ 웹툰이 한국을 대표하는 글로벌 브랜드로 발돋움하고 있다. 디지털 환경에 최적화된 새로운 장르의 만화로 성장하며 외국인의 관심도 커지는 추세다. ]오호, 우리나라의 웹툰이 세계 시장에서 인기가 좋은 모양이로군요. 기사에 따르면, 웹툰은 우리나라에서 발전한 만화의 새로운 양식으로 외국에서도...

한국 정부가 한국 만화를 수출하기 위해 노력중이라는 내용의 일본 기사

'한국 만화' 판로 확장, 일본 만화를 라이벌시 (요미우리 신문 기사 보기)일본 요미우리 신문이, '한국 정부가 한국 만화를 세계에 보급하기 위해 진흥책을 추진하고있다'는 내용의 기사를 내보낸 모양입니다. 일웹 일각에서 화제가 되고 있더군요. 기사에 따르면, 한국 정부는 인터넷으로 만화를 서비스하는 기업을 지원하고, 만화의 영어 번역에 보조금을 지원하기...

허영만 화백에 대한 기사가 눈길을 끌더군요.

공짜 만화 내세운 포털에 시장 초토화 "모바일서도 실패하면 작업실 닫을 것" (조선 비즈 기사)[ 과거 그를 모셔갔던(?) 스포츠지와 잡지는 경영난에 시달린다. 인터넷 포털과의 경쟁에서 밀린 것이다. 허 화백은 "종이 만화가 인터넷 만화로 넘어가는 과정에서 우리가 큰 실수를 했다"고 말했다."인터넷에서 돈 몇푼 받고 만화를 무제한 볼 수 있도록 했습니다...

일본 시장이 한국 만화의 새로운 활로로 주목받는다는 내용의 기사

한국 만화 일본에서 활로, 민관이 지원 (NNA 아시아 기사 보기)NHN이 일본에서도 운영중인 검색 사이트 '네이버'를 통해 서비스하는 한국의 웹 코믹을일본 출판사에서 단행본화 할 예정이라고 밝혔답니다. NHN은 작년 12월부터 한국의 웹 코믹 60편을 서비스했는데, 그게 반응이 좋아 6편 더 서비스하기 시작했고, 현재는 3군데 출판사와 단행본화를 협의...
1


통계 위젯 (블랙)

7481685
9397
35388487

놀이터 안내판

본 블로그는 완전히 비영리 목적으로 운영되며, 홍보성 게시물은 영리나 비영리를 불문하고 즉시 삭제됩니다. 본 블로그에서 개인적 감상 및 리뷰 작성을 위해 인용된 글이나 이미지 등의 저작권은 모두 원저작자에게 속해 있습니다. 그 인용을 통해 어떤 경제적 이익도 추구하지 않을 것이며 요청이 있을 시 즉각 삭제합니다. 본 블로그의 게시물 중에서 독자적으로 창작한 내용들은 출처를 밝히시고 문맥 등을 마음대로 바꾸지 않는 한, 전부 또는 일부를 자유롭게 인용하셔도 좋습니다. 특히 텍스트를 그대로 복사해 가실 경우에는 출처로 링크를 꼭 명시해 주시기 바랍니다. 물론 2ch에서 가져온 사진이나 그림등은 저에게 아무런 권리가 없기 때문에 자유롭게 퍼가셔도 이의가 없습니다.